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권덕철 “국민 80%까지 접종률 높일 것…‘일상 회복’ 기반 마련”
입력 2021.09.14 (17:59) 수정 2021.09.14 (18:04) 사회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이 높아지면 ‘단계적 일상 회복’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권 장관은 오늘(14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출입 기자단과 만나 “(당초) 목표보다 당겨서 전 국민의 80%, 그리고 18세 이상 성인 90%까지 접종률을 높이도록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권 장관은 “그렇게 되면 단계적 일상 회복 방안을 마련하는 데 상당한 기반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권 장관은 이른바 ‘위드 코로나 방안’ 준비와 관련해 “질병관리청과 복지부가 태스크포스팀을 꾸려서 안을 만들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공식 조직 형태의 TF는 아니지만, 실무팀이 함께 논의하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어떻게 할지, 향후 역학조사나 의료 대응은 어떻게 가져갈지 등을 논의 중이라고 복지부는 전했습니다.

권 장관은 “기본적으로는 접종률이 높아지고 2차 접종, 소위 접종 완료자가 나오는 비율이 70%가 되면 (단계적 일상 회복으로) 상당 부분 갈 수밖에 없다”며 굉장히 중요한 과제라고 언급했습니다.

이어 “싱가포르 같은 경우에는 여전히 500명 수준으로 (확진자가) 나오는데, 우리나라로 (비교해) 보면 5천 명 수준이라고 한다”며 “(해외 사례를 보면) 한꺼번에 푼 게 아니라 단계적으로 완화해간다고 하니 그런 부분을 참고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권덕철 “국민 80%까지 접종률 높일 것…‘일상 회복’ 기반 마련”
    • 입력 2021-09-14 17:59:34
    • 수정2021-09-14 18:04:58
    사회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은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이 높아지면 ‘단계적 일상 회복’을 위한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권 장관은 오늘(14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출입 기자단과 만나 “(당초) 목표보다 당겨서 전 국민의 80%, 그리고 18세 이상 성인 90%까지 접종률을 높이도록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권 장관은 “그렇게 되면 단계적 일상 회복 방안을 마련하는 데 상당한 기반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권 장관은 이른바 ‘위드 코로나 방안’ 준비와 관련해 “질병관리청과 복지부가 태스크포스팀을 꾸려서 안을 만들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공식 조직 형태의 TF는 아니지만, 실무팀이 함께 논의하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어떻게 할지, 향후 역학조사나 의료 대응은 어떻게 가져갈지 등을 논의 중이라고 복지부는 전했습니다.

권 장관은 “기본적으로는 접종률이 높아지고 2차 접종, 소위 접종 완료자가 나오는 비율이 70%가 되면 (단계적 일상 회복으로) 상당 부분 갈 수밖에 없다”며 굉장히 중요한 과제라고 언급했습니다.

이어 “싱가포르 같은 경우에는 여전히 500명 수준으로 (확진자가) 나오는데, 우리나라로 (비교해) 보면 5천 명 수준이라고 한다”며 “(해외 사례를 보면) 한꺼번에 푼 게 아니라 단계적으로 완화해간다고 하니 그런 부분을 참고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