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기는 포항] ‘화재 피해’ 영덕시장 임시 개장…“그나마 다행”
입력 2021.09.14 (19:41) 수정 2021.09.14 (20:54)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최근 화재로 큰 피해를 본 영덕시장이 컨테이너 가건물까지 설치하며 임시로 문을 열었습니다.

상인들의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태려는 주민과 기관들의 발길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아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폐교된 학교 터에 컨테이너가 죽 늘어섰습니다.

지난 4일 화재로 큰 피해를 본 영덕시장이 임시로 개장한 겁니다.

추석을 앞두고 제수용품 등을 마련하려는 주민들은 다시 문을 연 시장을 반겼습니다.

[안서경/영덕군 영덕읍 : "장날이라 일부러 (왔어요.) 시장에 불 나서 어떻게 돌아가나 궁금하기도 해서 생선도 사고 이것저것 사러 왔어요."]

경북도청과 한수원 등 여러 기관에서도 피해 상인들을 돕기 위한 장보기에 나섰습니다.

[김봉구/경북농업기술원 생물자원연구실장 : "저희는 오늘 안동에서 왔는데요. 피해 상인들에게 조금이나 도움이 되려나 싶어서…."]

명절 대목을 앞두고 망연자실했던 상인들은 조금이나마 걱정을 덜었습니다.

[류학래/영덕시장 상인회장 : "발 빠르게 오늘 문을 연 이유가 하루라도 상인들 장사해서 살라고 한 것 같습니다. 우리 상인들 진짜 기분이 좋습니다. 오늘부터 열심히 하겠습니다."]

영덕군은 손님을 유치하기 위해 인근에 주차 공간을 확보하고, 일부 버스 노선도 조정했습니다.

[이희진/영덕군수 : "비 가림 시설이라든지 이런 부족한 점은 있습니다. 그런 점은 저희가 보완해서 앞으로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예상치 못한 화마로 시장은 잿더미가 됐지만 상인들은 주변의 도움을 발판으로 위기를 극복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오아영입니다.

촬영기자:최동희

포항 지진 피해 조사·법률 지원 전담팀 운영

포항시가 포항 지진 피해 조사와 재심의 관련 법률 지원을 위한 전담팀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전담팀은 매주 월, 수, 금요일 포항시청과 흥해읍, 장량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피해 조사와 법률 상담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과도한 수수료를 요구하는 일부 손해사정업체의 영업 행위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포항 음식물 쓰레기 처리 시설지 선정 난항

포항시가 새 음식물 쓰레기 처리 시설 용지를 찾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포항시 입지선정위원회는 최근 공모 후보지를 놓고 논의한 끝에 후보지 선정 작업 재추진을 의결했으며, 포항시는 재추진 의결에 따라 주민 지원 대책을 보완하는 조례 제정 등을 거쳐 다시 후보지를 공모할 방침입니다.

지금까지 포항이었습니다.
  • [여기는 포항] ‘화재 피해’ 영덕시장 임시 개장…“그나마 다행”
    • 입력 2021-09-14 19:41:14
    • 수정2021-09-14 20:54:55
    뉴스7(대구)
[앵커]

최근 화재로 큰 피해를 본 영덕시장이 컨테이너 가건물까지 설치하며 임시로 문을 열었습니다.

상인들의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태려는 주민과 기관들의 발길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오아영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폐교된 학교 터에 컨테이너가 죽 늘어섰습니다.

지난 4일 화재로 큰 피해를 본 영덕시장이 임시로 개장한 겁니다.

추석을 앞두고 제수용품 등을 마련하려는 주민들은 다시 문을 연 시장을 반겼습니다.

[안서경/영덕군 영덕읍 : "장날이라 일부러 (왔어요.) 시장에 불 나서 어떻게 돌아가나 궁금하기도 해서 생선도 사고 이것저것 사러 왔어요."]

경북도청과 한수원 등 여러 기관에서도 피해 상인들을 돕기 위한 장보기에 나섰습니다.

[김봉구/경북농업기술원 생물자원연구실장 : "저희는 오늘 안동에서 왔는데요. 피해 상인들에게 조금이나 도움이 되려나 싶어서…."]

명절 대목을 앞두고 망연자실했던 상인들은 조금이나마 걱정을 덜었습니다.

[류학래/영덕시장 상인회장 : "발 빠르게 오늘 문을 연 이유가 하루라도 상인들 장사해서 살라고 한 것 같습니다. 우리 상인들 진짜 기분이 좋습니다. 오늘부터 열심히 하겠습니다."]

영덕군은 손님을 유치하기 위해 인근에 주차 공간을 확보하고, 일부 버스 노선도 조정했습니다.

[이희진/영덕군수 : "비 가림 시설이라든지 이런 부족한 점은 있습니다. 그런 점은 저희가 보완해서 앞으로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예상치 못한 화마로 시장은 잿더미가 됐지만 상인들은 주변의 도움을 발판으로 위기를 극복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오아영입니다.

촬영기자:최동희

포항 지진 피해 조사·법률 지원 전담팀 운영

포항시가 포항 지진 피해 조사와 재심의 관련 법률 지원을 위한 전담팀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전담팀은 매주 월, 수, 금요일 포항시청과 흥해읍, 장량동 행정복지센터에서 피해 조사와 법률 상담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과도한 수수료를 요구하는 일부 손해사정업체의 영업 행위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포항 음식물 쓰레기 처리 시설지 선정 난항

포항시가 새 음식물 쓰레기 처리 시설 용지를 찾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포항시 입지선정위원회는 최근 공모 후보지를 놓고 논의한 끝에 후보지 선정 작업 재추진을 의결했으며, 포항시는 재추진 의결에 따라 주민 지원 대책을 보완하는 조례 제정 등을 거쳐 다시 후보지를 공모할 방침입니다.

지금까지 포항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