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호천 수질 복원·여가공간 조성 6,500억 투입
입력 2021.09.15 (10:19) 수정 2021.09.15 (10:37) 930뉴스(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청북도와 청주시, 증평, 진천, 음성군이 내년부터 10년 동안 6,500억 원을 들여 미호천 수질 복원과 개발 사업을 추진합니다.

먼저 3,200억 원을 투자해 미호천 수질을 1급수로 복원하고 대청댐과 청주 하수처리장에서 하루 35만 톤의 깨끗한 물을 확보할 계획입니다.

또 3,300억 원의 국비와 민간 자본 유치로 역사문화 공원과 놀이시설, 식물원 등을 조성하기로 했습니다.
  • 미호천 수질 복원·여가공간 조성 6,500억 투입
    • 입력 2021-09-15 10:19:17
    • 수정2021-09-15 10:37:53
    930뉴스(청주)
충청북도와 청주시, 증평, 진천, 음성군이 내년부터 10년 동안 6,500억 원을 들여 미호천 수질 복원과 개발 사업을 추진합니다.

먼저 3,200억 원을 투자해 미호천 수질을 1급수로 복원하고 대청댐과 청주 하수처리장에서 하루 35만 톤의 깨끗한 물을 확보할 계획입니다.

또 3,300억 원의 국비와 민간 자본 유치로 역사문화 공원과 놀이시설, 식물원 등을 조성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