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교육부 “추석연휴, 학생·학부모·교직원 이동 최소화해주세요”
입력 2021.09.15 (12:01) 사회
교육부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학교와 학원에 특별 방역 협조를 요청했습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오늘(1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부교육감과 ‘제14차 학교일상회복지원단 회의’를 주재했습니다.

유 부총리는 이번 회의에서, 이번 추석 연휴를 계기로 학생과 교직원의 감염이 확산되지 않도록 연휴 기간 학생, 학부모, 교직원들이 이동과 대면접촉을 최소화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를 위해 가족 친지 간에 영상 등을 통해 비대면으로 인사하고, 연휴 기간 밀집도가 높은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지 말아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또, 불가피한 이동이 있을 경우엔 마스크를 착용하고 개인 거리를 유지하며,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거나 친지 등 다수를 밀접 접촉한 경우 코로나19 PCR 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교육부는 이번 연휴 이후 등교 전 학생들의 자가진단을 통해 코로나19 의심 증상자를 관리하겠다며, 연휴 이후 기숙사로 복귀하는 학생들은 반드시 선제적 PCR 검사를 받고 입소해야 한다고 안내했습니다.

학원에 대해서는 현재 진행 중인 종사자 백신 접종의 원활한 추진을 지원하고, 추석 연휴 이후 다음 달 6일까지 2주 동안 매일 방역점검을 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 교육부 “추석연휴, 학생·학부모·교직원 이동 최소화해주세요”
    • 입력 2021-09-15 12:01:16
    사회
교육부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학교와 학원에 특별 방역 협조를 요청했습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오늘(1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부교육감과 ‘제14차 학교일상회복지원단 회의’를 주재했습니다.

유 부총리는 이번 회의에서, 이번 추석 연휴를 계기로 학생과 교직원의 감염이 확산되지 않도록 연휴 기간 학생, 학부모, 교직원들이 이동과 대면접촉을 최소화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를 위해 가족 친지 간에 영상 등을 통해 비대면으로 인사하고, 연휴 기간 밀집도가 높은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지 말아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또, 불가피한 이동이 있을 경우엔 마스크를 착용하고 개인 거리를 유지하며,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거나 친지 등 다수를 밀접 접촉한 경우 코로나19 PCR 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교육부는 이번 연휴 이후 등교 전 학생들의 자가진단을 통해 코로나19 의심 증상자를 관리하겠다며, 연휴 이후 기숙사로 복귀하는 학생들은 반드시 선제적 PCR 검사를 받고 입소해야 한다고 안내했습니다.

학원에 대해서는 현재 진행 중인 종사자 백신 접종의 원활한 추진을 지원하고, 추석 연휴 이후 다음 달 6일까지 2주 동안 매일 방역점검을 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