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료방송업계 상생 협력 논의… PP평가기준 마련 막바지
입력 2021.09.15 (16:48) 수정 2021.09.15 (16:50) 사회
정부는 방송채널 대가산정 방안 마련을 앞두고 업계와 함께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 평가 기준과 유료방송 채널 정기개편 개선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늘(15일) 오용수 방송진흥정책관 주재로 '유료방송업계 상생협의체'를 열고 유료방송업계 내 갈등 해소와 상생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상생협의체는 유료방송업계 내 소모적인 갈등 확산을 막고 상생 협력에 관해 합의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이들은 'PP 평가 기준 및 절차' 표준안과 '유료방송 채널 정기개편 개선방안' 등을 다뤘습니다.

그간 PP 평가 기준 및 절차 표준안에 관해서는 평가대상과 평가방법 및 절차, 평가항목 및 배점 등에서 공감대를 이뤘으나 배점 세부 부여 방식과 채널 정기개편 개선 등 일부 이해관계 차이를 보인 부분에서는 합의를 끌어내지 못했습니다.

이들은 이런 부분에서 조정안을 마련하기 위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오용수 방송진흥정책관은 "오늘 논의에도 불구하고 세부적인 사항에 대해 일부 조정할 부분이 남아있다"며 "오늘 논의한 사안에 대한 세부 사항은 실무 협의회 추가 논의를 거쳐 다음번 상생협의체에서 마무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유료방송업계 상생 협력 논의… PP평가기준 마련 막바지
    • 입력 2021-09-15 16:48:57
    • 수정2021-09-15 16:50:23
    사회
정부는 방송채널 대가산정 방안 마련을 앞두고 업계와 함께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 평가 기준과 유료방송 채널 정기개편 개선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늘(15일) 오용수 방송진흥정책관 주재로 '유료방송업계 상생협의체'를 열고 유료방송업계 내 갈등 해소와 상생협력 방안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상생협의체는 유료방송업계 내 소모적인 갈등 확산을 막고 상생 협력에 관해 합의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이들은 'PP 평가 기준 및 절차' 표준안과 '유료방송 채널 정기개편 개선방안' 등을 다뤘습니다.

그간 PP 평가 기준 및 절차 표준안에 관해서는 평가대상과 평가방법 및 절차, 평가항목 및 배점 등에서 공감대를 이뤘으나 배점 세부 부여 방식과 채널 정기개편 개선 등 일부 이해관계 차이를 보인 부분에서는 합의를 끌어내지 못했습니다.

이들은 이런 부분에서 조정안을 마련하기 위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오용수 방송진흥정책관은 "오늘 논의에도 불구하고 세부적인 사항에 대해 일부 조정할 부분이 남아있다"며 "오늘 논의한 사안에 대한 세부 사항은 실무 협의회 추가 논의를 거쳐 다음번 상생협의체에서 마무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