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간추린 뉴스] 호남재활병원 노조, 시청 농성…조대병원은 협상 타결 외
입력 2021.09.15 (19:49) 수정 2021.09.15 (19:59) 뉴스7(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인력 충원을 요구하며 2주째 파업 중인 보건의료노조 호남권역재활병원지부가 파업 사태 해결에 광주시가 나서야 한다며 오늘 오전부터 시청 1층 로비에서 농성을 벌이고 있습니다.

한편 조선대병원은 비정규직의 단계적 정규직화 등에 노사가 합의하면서 14일 만에 파업이 끝났고 오늘부터 업무가 정상화됐습니다.

전남대병원, 다음 주 새 병원 부지 발표

병원 신축을 추진하는 전남대병원이 오는 24일 111주년 기념 행사에서 새 병원 건립과 관련한 설문조사 결과와 건립 계획 등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전남대병원은 지난 1월 새병원건립추진단을 발족했으며 8년에서 10년 동안 1조 2천억여 원을 들여 천5백 병상 규모의 새 병원을 지을 계획입니다.

한국에너지공대 첫 수시 모집…경쟁률 24:1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가 90명을 모집하는 일반 전형에 2천백 60여 명이, 10명을 모집하는 '고른 기회 전형'에 2백40여 명이 지원해 24: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에너지공대는 오는 11월 19일 1단계 합격자를 발표하고 면접을 거쳐 12월 16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노조 탈퇴하자 배송구역 변경’ 의혹…경찰 수사

광주북부경찰서는 택배노조가 노조를 탈퇴한 택배기사의 배송 구역을 일감이 적은 곳으로 변경할 것을 강요했다는 고소장을 접수하고 협박으로 인한 권리행사 방해가 있었는지에 대해 관계자 등을 상대로 조사하고 있습니다.

고소장과 관련해 택배 노조는 입장문을 내고 "택배 기사의 구역변경은 해당 대리점의 자체적인 운영방식에 따른 결정이라며 노조와 관계없는 일" 이라고 밝혔습니다.

미얀마 광주연대 “미얀마 군부, 시민 탄압 멈춰야”

미얀마 광주연대 등은 세계 민주주의의 날을 맞아 미얀마 군부가 시민들에 대한 무차별적인 탄압을 중단하고 민주 정부에 권력을 넘겨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또, 국제 사회에 미얀마 민족통합정부를 공식 정부로 인정하고, 미얀마 군부와 연관된 기업에 대한 협력을 멈출 것을 촉구했습니다.
  • [간추린 뉴스] 호남재활병원 노조, 시청 농성…조대병원은 협상 타결 외
    • 입력 2021-09-15 19:49:12
    • 수정2021-09-15 19:59:59
    뉴스7(광주)
인력 충원을 요구하며 2주째 파업 중인 보건의료노조 호남권역재활병원지부가 파업 사태 해결에 광주시가 나서야 한다며 오늘 오전부터 시청 1층 로비에서 농성을 벌이고 있습니다.

한편 조선대병원은 비정규직의 단계적 정규직화 등에 노사가 합의하면서 14일 만에 파업이 끝났고 오늘부터 업무가 정상화됐습니다.

전남대병원, 다음 주 새 병원 부지 발표

병원 신축을 추진하는 전남대병원이 오는 24일 111주년 기념 행사에서 새 병원 건립과 관련한 설문조사 결과와 건립 계획 등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전남대병원은 지난 1월 새병원건립추진단을 발족했으며 8년에서 10년 동안 1조 2천억여 원을 들여 천5백 병상 규모의 새 병원을 지을 계획입니다.

한국에너지공대 첫 수시 모집…경쟁률 24:1

한국에너지공과대학교가 90명을 모집하는 일반 전형에 2천백 60여 명이, 10명을 모집하는 '고른 기회 전형'에 2백40여 명이 지원해 24: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에너지공대는 오는 11월 19일 1단계 합격자를 발표하고 면접을 거쳐 12월 16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노조 탈퇴하자 배송구역 변경’ 의혹…경찰 수사

광주북부경찰서는 택배노조가 노조를 탈퇴한 택배기사의 배송 구역을 일감이 적은 곳으로 변경할 것을 강요했다는 고소장을 접수하고 협박으로 인한 권리행사 방해가 있었는지에 대해 관계자 등을 상대로 조사하고 있습니다.

고소장과 관련해 택배 노조는 입장문을 내고 "택배 기사의 구역변경은 해당 대리점의 자체적인 운영방식에 따른 결정이라며 노조와 관계없는 일" 이라고 밝혔습니다.

미얀마 광주연대 “미얀마 군부, 시민 탄압 멈춰야”

미얀마 광주연대 등은 세계 민주주의의 날을 맞아 미얀마 군부가 시민들에 대한 무차별적인 탄압을 중단하고 민주 정부에 권력을 넘겨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또, 국제 사회에 미얀마 민족통합정부를 공식 정부로 인정하고, 미얀마 군부와 연관된 기업에 대한 협력을 멈출 것을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