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탈레반 ‘아프간 점령’
이란 대통령 “아프간 국경에 IS 준동 용납하지 않을 것”
입력 2021.09.18 (20:41) 수정 2021.09.18 (20:44) 국제
세예드 에브라힘 라이시 이란 대통령은 아프가니스탄과 이란의 국경 인근에서 극단주의 테러 조직 이슬람국가(IS)가 준동하는 것을 허용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현지시간 18일 AFP 통신은 라이시 대통령이 타지키스탄 방문을 마치면서 국영 방송에 “테러 조직과 IS가 우리 국경 옆에 존재하거나 그곳에서 다른 나라를 공격하는 것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아프간 내 IS의 존재는 아프간은 물론 역내에도 위험이 된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라이시 대통령은 또 “유일한 민족 또는 정치 그룹에 속한 정부로는 아프간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며 탈레반 충성파 중심으로 꾸려진 과도 정부가 아프간의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이란 대통령 “아프간 국경에 IS 준동 용납하지 않을 것”
    • 입력 2021-09-18 20:41:46
    • 수정2021-09-18 20:44:49
    국제
세예드 에브라힘 라이시 이란 대통령은 아프가니스탄과 이란의 국경 인근에서 극단주의 테러 조직 이슬람국가(IS)가 준동하는 것을 허용하지 않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현지시간 18일 AFP 통신은 라이시 대통령이 타지키스탄 방문을 마치면서 국영 방송에 “테러 조직과 IS가 우리 국경 옆에 존재하거나 그곳에서 다른 나라를 공격하는 것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아프간 내 IS의 존재는 아프간은 물론 역내에도 위험이 된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라이시 대통령은 또 “유일한 민족 또는 정치 그룹에 속한 정부로는 아프간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며 탈레반 충성파 중심으로 꾸려진 과도 정부가 아프간의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