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제원 의원직 박탈 원한다”…국민청원 등장
입력 2021.09.25 (01:51) 수정 2021.09.25 (02:01) 사회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의 잇따른 구설에 아버지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의 국회의원직 박탈을 요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등장했습니다.

23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장용준 아버지 장제원 국회의원직 박탈을 원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청원인은 "장용준의 계속되는 범죄행위는 장제원 의원이 아버지로서 그 책임이 없다고 보이지 않는다"며 "이런 행위를 저지를 수 있었던 자신감은 그의 국회의원 아버지 장제원이 존재했기 때문이라고 생각된다"고 적었습니다.

이어 "음주운전은 살인행위라는 인식이 당연시된 요즘, 자기 아들의 계속되는 살인 행위에 대해 반성하고 바로잡지 않고 뻔뻔하게 대중 앞에 나와 자신은 전혀 흠결이 없는 것처럼 다른 정치인들만 비난하고 있는 것은 국회의원으로서 도저히 품격이라고는 전혀 느껴지지 않는 천박한 행위라고 생각된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런 살인행위를 하고도 반성하지 않는 장용준의 자신감이 장제원 국회의원직의 권력에서 기인 됐다면 그 권력은 없어져야 한다"며 "일반인에게는 엄하고 무서운 국가 권력이 이들 가족에게는 왜 이리도 우스운 것인지 자괴감이 든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게시글은 어젯(24일) 밤 11시쯤을 기준 6만 7천여 명의 동의를 얻었습니다.

앞서 장용준 씨는 지난 18일 무면허 운전을 하다가 음주 측정에 불응하고, 음주 측정을 요구한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지난 2019년 장 씨는 음주운전 사고를 내고 운전자를 바꿔치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지난해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바 있습니다.
  • “장제원 의원직 박탈 원한다”…국민청원 등장
    • 입력 2021-09-25 01:51:42
    • 수정2021-09-25 02:01:50
    사회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의 잇따른 구설에 아버지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의 국회의원직 박탈을 요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등장했습니다.

23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장용준 아버지 장제원 국회의원직 박탈을 원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청원인은 "장용준의 계속되는 범죄행위는 장제원 의원이 아버지로서 그 책임이 없다고 보이지 않는다"며 "이런 행위를 저지를 수 있었던 자신감은 그의 국회의원 아버지 장제원이 존재했기 때문이라고 생각된다"고 적었습니다.

이어 "음주운전은 살인행위라는 인식이 당연시된 요즘, 자기 아들의 계속되는 살인 행위에 대해 반성하고 바로잡지 않고 뻔뻔하게 대중 앞에 나와 자신은 전혀 흠결이 없는 것처럼 다른 정치인들만 비난하고 있는 것은 국회의원으로서 도저히 품격이라고는 전혀 느껴지지 않는 천박한 행위라고 생각된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런 살인행위를 하고도 반성하지 않는 장용준의 자신감이 장제원 국회의원직의 권력에서 기인 됐다면 그 권력은 없어져야 한다"며 "일반인에게는 엄하고 무서운 국가 권력이 이들 가족에게는 왜 이리도 우스운 것인지 자괴감이 든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게시글은 어젯(24일) 밤 11시쯤을 기준 6만 7천여 명의 동의를 얻었습니다.

앞서 장용준 씨는 지난 18일 무면허 운전을 하다가 음주 측정에 불응하고, 음주 측정을 요구한 경찰관을 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지난 2019년 장 씨는 음주운전 사고를 내고 운전자를 바꿔치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지난해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바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