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탬파베이 최지만, 마이애미전 볼넷+결승 득점
입력 2021.09.25 (11:26) 수정 2021.09.25 (12:23) 연합뉴스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한 탬파베이 레이스의 내야수 최지만(30)이 결승 득점을 기록했지만, 5연속 경기 무안타에 시달리며 아쉬움을 남겼다.

최지만은 25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마이애미 말린스와 홈 경기에 3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 1볼넷 삼진 2개 1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37에서 0.233으로 떨어졌다.

최지만은 1회 상대 선발 에드워드 카브레라와 풀카운트 승부 끝에 볼넷을 얻은 뒤 란디 아로사레나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아 결승 득점을 기록했다.

그러나 2회 삼구삼진, 4회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난 뒤 6회엔 내야 뜬 공을 쳐 아쉬움을 남겼다.

그는 8회 무사 2루 마지막 타석에서도 3루 파울 플라이로 아웃됐다.

탬파베이는 8-0으로 완승했다.

부상에서 복귀한 탬파베이의 '슈퍼 유망주' 완더 프랑코(20)는 4타수 1안타 1볼넷 1삼진을 기록하며 40경기 연속 출루 기록을 이어갔다.

프랑코는 앞으로 3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하면 MLB 20세 이하 연속 출루 타이기록을 쓴다.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내야수 박효준(25)은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원정 경기에 8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볼넷 1삼진 1득점으로 활약했다. 시즌 타율은 0.182에서 0.186으로 올랐다.

피츠버그는 6-8로 패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탬파베이 최지만, 마이애미전 볼넷+결승 득점
    • 입력 2021-09-25 11:26:54
    • 수정2021-09-25 12:23:50
    연합뉴스
포스트시즌 진출을 확정한 탬파베이 레이스의 내야수 최지만(30)이 결승 득점을 기록했지만, 5연속 경기 무안타에 시달리며 아쉬움을 남겼다.

최지만은 25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마이애미 말린스와 홈 경기에 3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무안타 1볼넷 삼진 2개 1득점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37에서 0.233으로 떨어졌다.

최지만은 1회 상대 선발 에드워드 카브레라와 풀카운트 승부 끝에 볼넷을 얻은 뒤 란디 아로사레나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아 결승 득점을 기록했다.

그러나 2회 삼구삼진, 4회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난 뒤 6회엔 내야 뜬 공을 쳐 아쉬움을 남겼다.

그는 8회 무사 2루 마지막 타석에서도 3루 파울 플라이로 아웃됐다.

탬파베이는 8-0으로 완승했다.

부상에서 복귀한 탬파베이의 '슈퍼 유망주' 완더 프랑코(20)는 4타수 1안타 1볼넷 1삼진을 기록하며 40경기 연속 출루 기록을 이어갔다.

프랑코는 앞으로 3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하면 MLB 20세 이하 연속 출루 타이기록을 쓴다.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내야수 박효준(25)은 필라델피아 필리스와 원정 경기에 8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볼넷 1삼진 1득점으로 활약했다. 시즌 타율은 0.182에서 0.186으로 올랐다.

피츠버그는 6-8로 패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