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형 에너지 복지정책 추진…“2만여 가구 지원”
입력 2021.10.01 (07:48) 수정 2021.10.01 (08:14)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시가 에너지 취약계층의 냉난방 부담을 덜기 위해 울산형 에너지 복지 지원책을 마련했습니다.

울산시는 2023년까지 102억여 원을 들여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2만여 가구에 냉난방기를 제공하고 전기요금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또, 2030년까지 취약계층 9백여 가구를 대상으로 주거 환경 개선 사업도 진행합니다.
  • 울산형 에너지 복지정책 추진…“2만여 가구 지원”
    • 입력 2021-10-01 07:48:56
    • 수정2021-10-01 08:14:51
    뉴스광장(울산)
울산시가 에너지 취약계층의 냉난방 부담을 덜기 위해 울산형 에너지 복지 지원책을 마련했습니다.

울산시는 2023년까지 102억여 원을 들여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등 2만여 가구에 냉난방기를 제공하고 전기요금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또, 2030년까지 취약계층 9백여 가구를 대상으로 주거 환경 개선 사업도 진행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