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 시내버스 정상 운행…노사 협상 타결
입력 2021.10.01 (08:00) 수정 2021.10.01 (08:37) 뉴스광장(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30일) 파업에 들어갔던 대전 시내버스가 오늘(1일) 새벽부터 정상 운행되고 있습니다.

시내버스 노사는 어제(30일) 저녁 추가 협상을 통해 쟁점 현안이었던 버스기사 정년을 현행 만 60살에서 내년부터 61살로 연장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유급휴일 수당의 경우 근무자는 법정공휴일인 16일 모두 250%의 가산수당을 받고, 비근무자는 절반인 8일에 대해 수당 100%를 보장해 주기로 했습니다.

노사 합의로 버스 노조가 오늘(1일)부터 정상근무에 들어감에 따라 교통대란 장기화는 피할 수 있게 됐습니다.
  • 대전 시내버스 정상 운행…노사 협상 타결
    • 입력 2021-10-01 08:00:36
    • 수정2021-10-01 08:37:00
    뉴스광장(대전)
어제(30일) 파업에 들어갔던 대전 시내버스가 오늘(1일) 새벽부터 정상 운행되고 있습니다.

시내버스 노사는 어제(30일) 저녁 추가 협상을 통해 쟁점 현안이었던 버스기사 정년을 현행 만 60살에서 내년부터 61살로 연장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유급휴일 수당의 경우 근무자는 법정공휴일인 16일 모두 250%의 가산수당을 받고, 비근무자는 절반인 8일에 대해 수당 100%를 보장해 주기로 했습니다.

노사 합의로 버스 노조가 오늘(1일)부터 정상근무에 들어감에 따라 교통대란 장기화는 피할 수 있게 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