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중·러 요청에 ‘북 미사일 회의’ 하루 연기
입력 2021.10.01 (12:15) 수정 2021.10.01 (12:2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현지시간 어제(30일)로 예정됐던 북한 미사일 발사 관련 비공개회의를 하루 뒤로 연기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이번 회의는 북한이 지난달 28일 새로 개발한 극초음속 미사일 화성-8형의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발표한 직후 미국과 영국, 프랑스의 요청으로 소집됐습니다.

그러나 나머지 안보리 상임이사국인 중국과 러시아가 검토할 시간이 더 필요하다며 회의를 하루 늦춰 달라고 요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중·러 요청에 ‘북 미사일 회의’ 하루 연기
    • 입력 2021-10-01 12:15:17
    • 수정2021-10-01 12:22:56
    뉴스 12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현지시간 어제(30일)로 예정됐던 북한 미사일 발사 관련 비공개회의를 하루 뒤로 연기했다고 AFP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이번 회의는 북한이 지난달 28일 새로 개발한 극초음속 미사일 화성-8형의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발표한 직후 미국과 영국, 프랑스의 요청으로 소집됐습니다.

그러나 나머지 안보리 상임이사국인 중국과 러시아가 검토할 시간이 더 필요하다며 회의를 하루 늦춰 달라고 요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