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성혁 해수부 장관, 동해신항 공사 현장 방문
입력 2021.10.01 (19:37) 수정 2021.10.01 (19:41) 뉴스7(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오늘(1일) 동해시 동해 신항 건설 현장을 찾아 공사 진행 상황 등을 점검했습니다.

문성혁 장관은 동해 신항이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북방교역 거점 항만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차질없이 공사를 진행해달라고 강조했습니다.

동해 신항은 동해항 물동량 증가 등에 대비해 2천30년까지 1조 7천여억 원을 들여 길이 1.85킬로미터 규모의 방파제와 최대 10만 톤급인 부두 7개 선석 등을 개발하는 사업입니다.
  • 문성혁 해수부 장관, 동해신항 공사 현장 방문
    • 입력 2021-10-01 19:37:29
    • 수정2021-10-01 19:41:37
    뉴스7(춘천)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이 오늘(1일) 동해시 동해 신항 건설 현장을 찾아 공사 진행 상황 등을 점검했습니다.

문성혁 장관은 동해 신항이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북방교역 거점 항만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차질없이 공사를 진행해달라고 강조했습니다.

동해 신항은 동해항 물동량 증가 등에 대비해 2천30년까지 1조 7천여억 원을 들여 길이 1.85킬로미터 규모의 방파제와 최대 10만 톤급인 부두 7개 선석 등을 개발하는 사업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춘천)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