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제·홍천·고성, 양돈농가 ‘ASF’ 이동 제한 해제
입력 2021.10.01 (19:40) 수정 2021.10.01 (19:46) 뉴스7(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아프리카돼지열병 'ASF'가 발생했던 인제와 홍천,고성 등 3개 지역 양돈농가와 방역대 내 농장의 이동 제한 조치가 오늘(1일) 0시를 기해 전면 해제됐습니다.

강원도는 인제와 홍천,고성지역 발생 양돈 농장의 매몰 처분 완료일로부터 30일이 지나 시행한 이동 제한 해제 전 검사에서, 세 지역 모두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8월 인제와 홍천,고성에서는 양돈농장에서 잇따라 'ASF'가 발생해, 이동 제한 조처가 내려졌었습니다.
  • 인제·홍천·고성, 양돈농가 ‘ASF’ 이동 제한 해제
    • 입력 2021-10-01 19:40:29
    • 수정2021-10-01 19:46:27
    뉴스7(춘천)
아프리카돼지열병 'ASF'가 발생했던 인제와 홍천,고성 등 3개 지역 양돈농가와 방역대 내 농장의 이동 제한 조치가 오늘(1일) 0시를 기해 전면 해제됐습니다.

강원도는 인제와 홍천,고성지역 발생 양돈 농장의 매몰 처분 완료일로부터 30일이 지나 시행한 이동 제한 해제 전 검사에서, 세 지역 모두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8월 인제와 홍천,고성에서는 양돈농장에서 잇따라 'ASF'가 발생해, 이동 제한 조처가 내려졌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춘천)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