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미일 국방 고위당국자 긴급협의…“북 미사일 발사 평가 공유”
입력 2021.10.01 (21:11) 수정 2021.10.01 (21:15) 정치
최근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시험발사에 대한 한·미·일 3국 국방 고위당국자간 긴급 협의가 열렸습니다.

국방부는 오늘 저녁 김만기 국방부 국방정책실장과 일라이 라트너 미 국방부 인태안보차관보, 마스다 카즈오 일 방위성 방위정책국장이 각국 대표로 참석한 가운데 유선 협의가 이뤄졌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협의에서 3국 대표들은 최근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포함한 한반도와 역내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향후 대응방안에 대해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이번 회의는 최근 북한의 잇단 미사일 시험 발사에 대한 한미일 공조차원에서 미국의 요청으로 이뤄졌다”고 설명했습니다.

북한은 지난 달 10일~11일 순항미사일 발사를 시작으로 15일에는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열차에서 발사했고, 28일에는 극초음속 미사일을, 어제는 지대공 미사일을 시험발사하는 등 지난 달에만 4차례 무력시위를 했습니다.
  • 한미일 국방 고위당국자 긴급협의…“북 미사일 발사 평가 공유”
    • 입력 2021-10-01 21:11:02
    • 수정2021-10-01 21:15:49
    정치
최근 북한의 연이은 미사일 시험발사에 대한 한·미·일 3국 국방 고위당국자간 긴급 협의가 열렸습니다.

국방부는 오늘 저녁 김만기 국방부 국방정책실장과 일라이 라트너 미 국방부 인태안보차관보, 마스다 카즈오 일 방위성 방위정책국장이 각국 대표로 참석한 가운데 유선 협의가 이뤄졌다고 밝혔습니다.

오늘 협의에서 3국 대표들은 최근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포함한 한반도와 역내 정세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향후 대응방안에 대해 긴밀하게 협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국방부 관계자는 “이번 회의는 최근 북한의 잇단 미사일 시험 발사에 대한 한미일 공조차원에서 미국의 요청으로 이뤄졌다”고 설명했습니다.

북한은 지난 달 10일~11일 순항미사일 발사를 시작으로 15일에는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열차에서 발사했고, 28일에는 극초음속 미사일을, 어제는 지대공 미사일을 시험발사하는 등 지난 달에만 4차례 무력시위를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