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택배노조 부산지부, “타지역 2배 수수료에도 해고 통지에 협상안 거부”
입력 2021.10.01 (21:53) 수정 2021.10.01 (22:04)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국택배노조 부산지부는 CJ대한통운 경남사업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사회적 합의 기구를 구성한 뒤에도 대리점 표준 수수료안이 없어 부산은 다른 지역보다 두 배가 넘는 수수료를 내고 있다고 규탄했습니다.

노조는 또 일부 대리점은 노조가 제시한 임금협상안을 반대하고, 택배 기사의 재계약을 거부하는 등 갑질을 일삼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 전국택배노조 부산지부, “타지역 2배 수수료에도 해고 통지에 협상안 거부”
    • 입력 2021-10-01 21:53:16
    • 수정2021-10-01 22:04:32
    뉴스9(부산)
전국택배노조 부산지부는 CJ대한통운 경남사업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사회적 합의 기구를 구성한 뒤에도 대리점 표준 수수료안이 없어 부산은 다른 지역보다 두 배가 넘는 수수료를 내고 있다고 규탄했습니다.

노조는 또 일부 대리점은 노조가 제시한 임금협상안을 반대하고, 택배 기사의 재계약을 거부하는 등 갑질을 일삼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