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민국 의원 “LH 신규 채용 10년 무산 우려”
입력 2021.10.01 (21:53) 수정 2021.10.01 (22:02)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회 정무위원회 강민국 의원이 한국토지주택공사, LH의 혁신안에 따라 정원 2천 명을 감축하려면 앞으로 10년 동안 신규 채용은 불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강 의원은 LH의 한해 평균 퇴직 직원 수가 207명이고, 실제로 LH가 올해 350명을 공개 채용할 예정이었다가 취소했다며, 경남지역 대학 출신의 LH 채용이 장기간 무산될 우려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 강민국 의원 “LH 신규 채용 10년 무산 우려”
    • 입력 2021-10-01 21:53:18
    • 수정2021-10-01 22:02:09
    뉴스9(창원)
국회 정무위원회 강민국 의원이 한국토지주택공사, LH의 혁신안에 따라 정원 2천 명을 감축하려면 앞으로 10년 동안 신규 채용은 불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강 의원은 LH의 한해 평균 퇴직 직원 수가 207명이고, 실제로 LH가 올해 350명을 공개 채용할 예정이었다가 취소했다며, 경남지역 대학 출신의 LH 채용이 장기간 무산될 우려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