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군산공항 운항편수 코로나19 전 수준 회복…“저가항공 영향”
입력 2021.10.13 (07:33) 수정 2021.10.13 (08:50)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군산공항을 오가는 항공기 수가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했습니다.

한국공항공사 자료를 보면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군산공항 운항 편수는 천7백55편으로, 지난 2019년 같은 기간보다 3백30여 편, 지난해보다는 천3백여 편 늘었습니다.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승객은 19만 천4백여 명으로 2019년의 86% 수준까지 올라왔습니다.

군산공항은 지난해 취항한 진에어와 제주항공이 운항 편수를 늘리고,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을 할 수 없게 되자 제주도 노선이 활성화된 영향으로 분석했습니다.
  • 군산공항 운항편수 코로나19 전 수준 회복…“저가항공 영향”
    • 입력 2021-10-13 07:33:45
    • 수정2021-10-13 08:50:37
    뉴스광장(전주)
군산공항을 오가는 항공기 수가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했습니다.

한국공항공사 자료를 보면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군산공항 운항 편수는 천7백55편으로, 지난 2019년 같은 기간보다 3백30여 편, 지난해보다는 천3백여 편 늘었습니다.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승객은 19만 천4백여 명으로 2019년의 86% 수준까지 올라왔습니다.

군산공항은 지난해 취항한 진에어와 제주항공이 운항 편수를 늘리고,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을 할 수 없게 되자 제주도 노선이 활성화된 영향으로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