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재명, 국민의힘 자료요구에 “시아버지가 며느리 부엌살림 뒤지는 것”
입력 2021.10.13 (14:03) 수정 2021.10.13 (14:29) 정치
국민의힘 의원들이 '대장동 의혹' 관련 국정감사 자료 제출을 요구하며 경기도청을 항의 방문한 것과 관련해, 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상식적으로 대장동 자료가 경기도에 있을 수 있겠느냐"고 반박했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오늘(13일) 민주당 상임고문단과 오찬을 가진 뒤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힘 의원들이) 경기도에 자료요청을 하고 계신데, 대장동 관련 사업은 성남시 자료라서 경기도에 일체 있을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후보는 이어 "있으면 당연히 협조해드릴 것"이라며, "우리가 자료를 안 낸 것은 도지사의 휴가일정 등 어처구니없는 지방사무에 관한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국회는 그런 지방 사무에 대해서는 아무 감사 권한이 없다"면서 "이건 마치 분가한 자식 집에 가서 시아버지가 며느리 부엌 살림 뒤지는 것과 같다"고 지적했습니다.

상임고문단과의 오찬에 대해선 "내년 선거는 이 나라의 운명을 결정하는 분수령이다, 최선을 다해 이기는 게 이재명 개인의 명예가 아니고 우리 민주당의 사명이라고 말씀주셨다"고 이 후보는 전했습니다.

앞서 국회 정무위·행안위·국토위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오늘 오전 경기도청을 방문해, 경기도가 대장동 의혹 관련 국정감사 자료 제출에 전혀 응하지 않고 있다고 항의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회사진기자단]
  • 이재명, 국민의힘 자료요구에 “시아버지가 며느리 부엌살림 뒤지는 것”
    • 입력 2021-10-13 14:03:50
    • 수정2021-10-13 14:29:34
    정치
국민의힘 의원들이 '대장동 의혹' 관련 국정감사 자료 제출을 요구하며 경기도청을 항의 방문한 것과 관련해, 민주당 대선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상식적으로 대장동 자료가 경기도에 있을 수 있겠느냐"고 반박했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오늘(13일) 민주당 상임고문단과 오찬을 가진 뒤 기자들과 만나, "(국민의힘 의원들이) 경기도에 자료요청을 하고 계신데, 대장동 관련 사업은 성남시 자료라서 경기도에 일체 있을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후보는 이어 "있으면 당연히 협조해드릴 것"이라며, "우리가 자료를 안 낸 것은 도지사의 휴가일정 등 어처구니없는 지방사무에 관한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재명 후보는 "국회는 그런 지방 사무에 대해서는 아무 감사 권한이 없다"면서 "이건 마치 분가한 자식 집에 가서 시아버지가 며느리 부엌 살림 뒤지는 것과 같다"고 지적했습니다.

상임고문단과의 오찬에 대해선 "내년 선거는 이 나라의 운명을 결정하는 분수령이다, 최선을 다해 이기는 게 이재명 개인의 명예가 아니고 우리 민주당의 사명이라고 말씀주셨다"고 이 후보는 전했습니다.

앞서 국회 정무위·행안위·국토위 소속 국민의힘 의원들은 오늘 오전 경기도청을 방문해, 경기도가 대장동 의혹 관련 국정감사 자료 제출에 전혀 응하지 않고 있다고 항의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회사진기자단]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