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최근 1주 코로나19 유행 21% 감소…일평균 1,961명 확진
입력 2021.10.13 (14:29) 수정 2021.10.13 (14:47) 사회
최근 한 주 동안 국내 코로나19 발생 규모가 21% 넘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한 주 동안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하루 평균 1,961.4명으로, 직전 주 2,489명에 비해 21.2%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수도권과 비수도권 모두 유행 규모가 줄어든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수도권은 최근 한 주 하루 평균 1,479.4명이 확진돼 전주 대비 20.7% 감소했고, 비수도권은 최근 한 주 일 평균 482명이 확진돼 전주 대비 22.8% 감소했습니다.

주간 감염 재생산지수는 전국 0.89로 4주 연속 증가 추세에서 벗어나 1 미만이 됐습니다. 수도권의 감염 재생산지수는 0.90, 비수도권은 0.89입니다.

해외유입 사례도 하루 평균 25.7명으로 전주 대비 7.2% 줄었습니다.

모든 연령군에서 전주 대비 발생률이 줄었고, 감염 경로는 가족과 지인, 지인 등 개인 간 접촉 감염으로 인한 '확진자 접촉'이 절반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최근 1주 코로나19 유행 21% 감소…일평균 1,961명 확진
    • 입력 2021-10-13 14:29:00
    • 수정2021-10-13 14:47:50
    사회
최근 한 주 동안 국내 코로나19 발생 규모가 21% 넘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한 주 동안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하루 평균 1,961.4명으로, 직전 주 2,489명에 비해 21.2% 줄었다고 밝혔습니다.

수도권과 비수도권 모두 유행 규모가 줄어든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수도권은 최근 한 주 하루 평균 1,479.4명이 확진돼 전주 대비 20.7% 감소했고, 비수도권은 최근 한 주 일 평균 482명이 확진돼 전주 대비 22.8% 감소했습니다.

주간 감염 재생산지수는 전국 0.89로 4주 연속 증가 추세에서 벗어나 1 미만이 됐습니다. 수도권의 감염 재생산지수는 0.90, 비수도권은 0.89입니다.

해외유입 사례도 하루 평균 25.7명으로 전주 대비 7.2% 줄었습니다.

모든 연령군에서 전주 대비 발생률이 줄었고, 감염 경로는 가족과 지인, 지인 등 개인 간 접촉 감염으로 인한 '확진자 접촉'이 절반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