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초대석] 늘어나는 고독사와 유품정리
입력 2021.10.13 (19:31) 수정 2021.10.13 (19:39)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주변과 단절된 채 자살이나 병으로 홀로 사망하는 고독사가 늘고 있습니다.

노인층에서 청년층으로 연령도 내려가고 여성보다 혼자 사는 남성이 더 위험하다고 합니다.

오늘 뉴스초대석에서는 고독사 현장의 최일선에서 일하고 계시는 유품정리사 우상욱 씨 모셨습니다.

어서 오십시오.

고독사 현장의 뒷정리를 하신다고 들었습니다.

구체적으로 어떤 일을 하시는 겁니까?

[앵커]

고독사가 늘고 있고, 최근에는 청년층에서도 발생하고 있다는데요,

실제 고독사 현장은 어떻습니까?

[앵커]

고독사 현장 정리는 어떻습니까?

심한 경우에는 정리에 1년 이상 걸리기도 한다는데, 어떻게 진행이 되나요?

[앵커]

정말 쉽지 않은 일인 것 같습니다.

이 일은 어떻게 시작하게 되셨나요?

[앵커]

고독한 죽음이지만 각자 사연도 있을 것 같은데요.

가장 기억에 남는 현장은 무엇인가요?

[앵커]

1인 가구 증가에 따라 고독사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하는데요,

고독사 현장 정리가 제도화 되지 않아 생기는 문제도 있다고 들었습니다.

어떤 부분이 그렇습니까?

[앵커]

오늘 말씀 여기까지 듣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뉴스초대석] 늘어나는 고독사와 유품정리
    • 입력 2021-10-13 19:31:11
    • 수정2021-10-13 19:39:54
    뉴스7(대구)
[앵커]

주변과 단절된 채 자살이나 병으로 홀로 사망하는 고독사가 늘고 있습니다.

노인층에서 청년층으로 연령도 내려가고 여성보다 혼자 사는 남성이 더 위험하다고 합니다.

오늘 뉴스초대석에서는 고독사 현장의 최일선에서 일하고 계시는 유품정리사 우상욱 씨 모셨습니다.

어서 오십시오.

고독사 현장의 뒷정리를 하신다고 들었습니다.

구체적으로 어떤 일을 하시는 겁니까?

[앵커]

고독사가 늘고 있고, 최근에는 청년층에서도 발생하고 있다는데요,

실제 고독사 현장은 어떻습니까?

[앵커]

고독사 현장 정리는 어떻습니까?

심한 경우에는 정리에 1년 이상 걸리기도 한다는데, 어떻게 진행이 되나요?

[앵커]

정말 쉽지 않은 일인 것 같습니다.

이 일은 어떻게 시작하게 되셨나요?

[앵커]

고독한 죽음이지만 각자 사연도 있을 것 같은데요.

가장 기억에 남는 현장은 무엇인가요?

[앵커]

1인 가구 증가에 따라 고독사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하는데요,

고독사 현장 정리가 제도화 되지 않아 생기는 문제도 있다고 들었습니다.

어떤 부분이 그렇습니까?

[앵커]

오늘 말씀 여기까지 듣겠습니다.

감사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