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막 끊기고 환불 소동까지…BIFF 곳곳 운영 미숙
입력 2021.10.13 (21:50) 수정 2021.10.13 (21:52)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종반으로 가면서 영사 사고가 잇따르는 등 운영 미숙이 드러나고 있습니다.

영화제 사무국은 지난 11일 저녁 8시쯤 해운대구 소향씨어터에서 상영 예정이던 '라스트 나잇 인 소호'가 시작 2분 만에 자막이 나오지 않고 영상이 끊기는 사고가 발생해 관객들에게 전액 환불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앞서 지난 9일에는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에서 상영한 한 영화의 화면이 나오지 않아 20여 분 상영이 지연됐습니다.
  • 자막 끊기고 환불 소동까지…BIFF 곳곳 운영 미숙
    • 입력 2021-10-13 21:50:42
    • 수정2021-10-13 21:52:50
    뉴스9(부산)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종반으로 가면서 영사 사고가 잇따르는 등 운영 미숙이 드러나고 있습니다.

영화제 사무국은 지난 11일 저녁 8시쯤 해운대구 소향씨어터에서 상영 예정이던 '라스트 나잇 인 소호'가 시작 2분 만에 자막이 나오지 않고 영상이 끊기는 사고가 발생해 관객들에게 전액 환불 조치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앞서 지난 9일에는 영화의전당 하늘연극장에서 상영한 한 영화의 화면이 나오지 않아 20여 분 상영이 지연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