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통영 주택서 감 따던 60대 추락해 숨져
입력 2021.10.14 (10:01) 수정 2021.10.14 (10:54) 930뉴스(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13일) 오후 5시 50분쯤 통영시 정량동의 한 주택에서 66살 남성이 감을 따다 추락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이 남성은 나무에 사다리를 걸쳐놓고 3m 정도 높이에서 감을 따다가 가지가 부러져 추락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통영 주택서 감 따던 60대 추락해 숨져
    • 입력 2021-10-14 10:01:52
    • 수정2021-10-14 10:54:05
    930뉴스(창원)
어제(13일) 오후 5시 50분쯤 통영시 정량동의 한 주택에서 66살 남성이 감을 따다 추락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이 남성은 나무에 사다리를 걸쳐놓고 3m 정도 높이에서 감을 따다가 가지가 부러져 추락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