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융위원장 “전세 대출 중단 없다”
입력 2021.10.14 (17:08) 수정 2021.10.14 (17:33)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전세대출이나 집단대출이 중단되지 않도록 실수요자를 보호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당장 전세 대출이 중단될 거란 우려는 가라앉을 것으로 보이는데, 구체적인 가계 대출 관리 방안은 이르면 다음 주 발표하겠다고 예고했습니다.

김수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실수요자가 이용하는 전세나 집단 대출이 연말까지 중단되는 일이 없도록 관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고 위원장은 오늘(14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4분기 전세 대출은 총량 관리를 하는 데 있어 유연하게 대응하도록 할 생각"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집단 대출도 연말까지 잔금 대출이 공급되는 데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본다면서, 중단되는 일이 없도록 대응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따라 은행권 가계대출 잔액이 증가율 목표치인 6%대를 넘더라도 이를 용인하려 한다고 고 위원장은 설명했습니다.

구체적인 가계부채 관리 대책은 이르면 다음 주 발표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총부채 원리금 상환비율인 DSR 실효성 강화방안과 제2금융권 대출 관리 방안, 실수요자 배려 방안 등이 포함될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다만, 고 위원장은 가계 대출 총량 규제 기준이 바뀌는지에 대해선 증가율 6%대로 관리한다는 목표엔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목표가 가능하도록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언급했습니다.

[고승범/금융위원장 : "내년 이후까지도 가계부채 관리 측면에서 보자면 상환능력 범위 내에서 가계 대출이 이루어져야 한다, 이런 원칙은 변함이 없고요."]

이에 따라, 고 위원장은 전세 대출에 대한 용인은 일단 연말까지 한시적이며, 내년부터 어떻게 할 것인지는 추후 결정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BS 뉴스 김수연입니다.

영상취재:김성현/영상편집:한찬의
  • 금융위원장 “전세 대출 중단 없다”
    • 입력 2021-10-14 17:08:41
    • 수정2021-10-14 17:33:39
    뉴스 5
[앵커]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전세대출이나 집단대출이 중단되지 않도록 실수요자를 보호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당장 전세 대출이 중단될 거란 우려는 가라앉을 것으로 보이는데, 구체적인 가계 대출 관리 방안은 이르면 다음 주 발표하겠다고 예고했습니다.

김수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실수요자가 이용하는 전세나 집단 대출이 연말까지 중단되는 일이 없도록 관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고 위원장은 오늘(14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4분기 전세 대출은 총량 관리를 하는 데 있어 유연하게 대응하도록 할 생각"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집단 대출도 연말까지 잔금 대출이 공급되는 데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본다면서, 중단되는 일이 없도록 대응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따라 은행권 가계대출 잔액이 증가율 목표치인 6%대를 넘더라도 이를 용인하려 한다고 고 위원장은 설명했습니다.

구체적인 가계부채 관리 대책은 이르면 다음 주 발표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총부채 원리금 상환비율인 DSR 실효성 강화방안과 제2금융권 대출 관리 방안, 실수요자 배려 방안 등이 포함될 것이라고 예고했습니다.

다만, 고 위원장은 가계 대출 총량 규제 기준이 바뀌는지에 대해선 증가율 6%대로 관리한다는 목표엔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목표가 가능하도록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언급했습니다.

[고승범/금융위원장 : "내년 이후까지도 가계부채 관리 측면에서 보자면 상환능력 범위 내에서 가계 대출이 이루어져야 한다, 이런 원칙은 변함이 없고요."]

이에 따라, 고 위원장은 전세 대출에 대한 용인은 일단 연말까지 한시적이며, 내년부터 어떻게 할 것인지는 추후 결정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BS 뉴스 김수연입니다.

영상취재:김성현/영상편집:한찬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