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미·일 북핵 수석, 다음 주 미 워싱턴 회동…“북 동향·종전선언 논의”
입력 2021.10.15 (12:15) 수정 2021.10.15 (12:2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과 미국, 일본의 북핵 수석대표가 다음 주 미국 워싱턴에서 만나 대북 대화 재개 방안 등을 논의합니다.

외교부는 러시아를 방문해 한·러 북핵 수석 협의를 가진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내일부터 오는 19일까지 워싱턴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오늘 밝혔습니다.

노 본부장은 방미 기간 한·미, 한·일, 한·미·일 북핵 수석 협의를 가질 예정입니다.

3국은 이번 회동에서 잇따른 미사일 발사와 국방발전전람회 개최 등 최근 북한 동향을 평가하고,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달 유엔총회 연설에서 제안한 종전선언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보입니다.
  • 한·미·일 북핵 수석, 다음 주 미 워싱턴 회동…“북 동향·종전선언 논의”
    • 입력 2021-10-15 12:15:28
    • 수정2021-10-15 12:23:08
    뉴스 12
한국과 미국, 일본의 북핵 수석대표가 다음 주 미국 워싱턴에서 만나 대북 대화 재개 방안 등을 논의합니다.

외교부는 러시아를 방문해 한·러 북핵 수석 협의를 가진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내일부터 오는 19일까지 워싱턴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오늘 밝혔습니다.

노 본부장은 방미 기간 한·미, 한·일, 한·미·일 북핵 수석 협의를 가질 예정입니다.

3국은 이번 회동에서 잇따른 미사일 발사와 국방발전전람회 개최 등 최근 북한 동향을 평가하고,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달 유엔총회 연설에서 제안한 종전선언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