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찬 바람 불며 기온 뚝↓…내일 ‘초겨울 추위’
입력 2021.10.16 (12:17) 수정 2021.10.16 (12:2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갑자기 날씨가 추워지고 있습니다.

차가운 바람이 불어 들면서 기온이 거의 오르지 못하고 있는데요.

오늘 낮에는 서울이 11도 등 어제보다 10도 이상이나 낮겠습니다.

특히 내일은 서울의 아침 기온이 0도까지 곤두박질치며 10월 중순 기온으로는 64년 만에 가장 낮을 전망입니다.

오늘 밤 9시를 기해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효됩니다.

서울에 10월 중 한파특보가 내려지는 것은 2004년 이후 17년만입니다.

이렇게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는 데다 바람 탓에 체감 온도는 더욱 낮겠습니다.

현재 서해안과 제주도에는 강풍특보가 발효 중인데요.

오늘 이들 지역에는 순간적으로 초속 20미터가 넘는 돌풍이 몰아치겠습니다.

오늘은 낮 기온이 아침 기온과 별반 차이 없겠습니다.

더웠다..추웠다..하는 날씨에 몸이 느끼는 충격이 상당히 클텐데요.

급격한 기온 변화에 건강 관리 잘하셔야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최고 5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이설아 기상캐스터
(그래픽: 김보나)
  • [날씨] 찬 바람 불며 기온 뚝↓…내일 ‘초겨울 추위’
    • 입력 2021-10-16 12:17:20
    • 수정2021-10-16 12:22:33
    뉴스 12
갑자기 날씨가 추워지고 있습니다.

차가운 바람이 불어 들면서 기온이 거의 오르지 못하고 있는데요.

오늘 낮에는 서울이 11도 등 어제보다 10도 이상이나 낮겠습니다.

특히 내일은 서울의 아침 기온이 0도까지 곤두박질치며 10월 중순 기온으로는 64년 만에 가장 낮을 전망입니다.

오늘 밤 9시를 기해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효됩니다.

서울에 10월 중 한파특보가 내려지는 것은 2004년 이후 17년만입니다.

이렇게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는 데다 바람 탓에 체감 온도는 더욱 낮겠습니다.

현재 서해안과 제주도에는 강풍특보가 발효 중인데요.

오늘 이들 지역에는 순간적으로 초속 20미터가 넘는 돌풍이 몰아치겠습니다.

오늘은 낮 기온이 아침 기온과 별반 차이 없겠습니다.

더웠다..추웠다..하는 날씨에 몸이 느끼는 충격이 상당히 클텐데요.

급격한 기온 변화에 건강 관리 잘하셔야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최고 5미터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이설아 기상캐스터
(그래픽: 김보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