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치사율 7배 더 높은 고속도로 2차 사고…야간에 집중
입력 2021.10.17 (07:01) 수정 2021.10.17 (07:11) KBS 재난방송센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고속도로에서 차량 열 대가 부딪혀 8명의 사상자가 났습니다.

사망자 중 1명은 사고 뒤 도로에 서 있다 다른 차에 치여 숨졌습니다.

이걸 2차 사고라고 하죠.

차량을 빠져 나온 뒤 무방비 상태에서 당하기 때문에 훨씬 치명적입니다.

전국 고속도로에서 난 2차 사고의 치사율은 60%에 육박합니다.

전체 교통사고 치사율보다 7배가 높습니다.

특히 야간 시간대 숨진 경우가 10건 중 7건으로 압도적으로 많았습니다.

시야 확보가 안 되다보니 돌발상황에 대응하기 더 어려운 거죠.

교통 사고가 나면 현장을 떠나면 안된다, 이런 인식이 더 큰 위험을 부를 수 있습니다.

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가 니면 차 안에 머물거나 도로에 서있으면 안됩니다.

비상등을 켜고 트렁크를 연 뒤 최대한 빨리 가드레일 밖으로 벗어나 신고해야겠습니다.
  • 치사율 7배 더 높은 고속도로 2차 사고…야간에 집중
    • 입력 2021-10-17 07:01:16
    • 수정2021-10-17 07:11:45
    KBS 재난방송센터
고속도로에서 차량 열 대가 부딪혀 8명의 사상자가 났습니다.

사망자 중 1명은 사고 뒤 도로에 서 있다 다른 차에 치여 숨졌습니다.

이걸 2차 사고라고 하죠.

차량을 빠져 나온 뒤 무방비 상태에서 당하기 때문에 훨씬 치명적입니다.

전국 고속도로에서 난 2차 사고의 치사율은 60%에 육박합니다.

전체 교통사고 치사율보다 7배가 높습니다.

특히 야간 시간대 숨진 경우가 10건 중 7건으로 압도적으로 많았습니다.

시야 확보가 안 되다보니 돌발상황에 대응하기 더 어려운 거죠.

교통 사고가 나면 현장을 떠나면 안된다, 이런 인식이 더 큰 위험을 부를 수 있습니다.

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가 니면 차 안에 머물거나 도로에 서있으면 안됩니다.

비상등을 켜고 트렁크를 연 뒤 최대한 빨리 가드레일 밖으로 벗어나 신고해야겠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