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정, 이승엽 이어 2번째 400홈런 금자탑
입력 2021.10.19 (21:51) 수정 2021.10.19 (21:5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SSG의 거포 최정은 이승엽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개인 통산 400호 홈런이라는 금자탑을 쌓았습니다.

4회 최정이 KIA 선발 다카하시의 공을 받아칩니다.

좌익수가 따라가는 모습을 보면 잡을 수 있을 것 같기도 한데, 그대로 넘어갑니다!

옆에서 다시 한번 보면 이렇게 높게 높게 뜬 포물선도 정말 보기 드문데요.

이 역사적인 아치가 바로 통산 400홈런 이승엽에 이어 역대 2번째 400호, 대기록입니다.

잠실에선 LG 문보경이 파울 타구를 끝까지 잘 따라가 잡는 장면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몸을 사리지 않는 수비였습니다.
  • 최정, 이승엽 이어 2번째 400홈런 금자탑
    • 입력 2021-10-19 21:51:18
    • 수정2021-10-19 21:57:34
    뉴스 9
SSG의 거포 최정은 이승엽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개인 통산 400호 홈런이라는 금자탑을 쌓았습니다.

4회 최정이 KIA 선발 다카하시의 공을 받아칩니다.

좌익수가 따라가는 모습을 보면 잡을 수 있을 것 같기도 한데, 그대로 넘어갑니다!

옆에서 다시 한번 보면 이렇게 높게 높게 뜬 포물선도 정말 보기 드문데요.

이 역사적인 아치가 바로 통산 400홈런 이승엽에 이어 역대 2번째 400호, 대기록입니다.

잠실에선 LG 문보경이 파울 타구를 끝까지 잘 따라가 잡는 장면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몸을 사리지 않는 수비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