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학교비정규직연대 내일 총파업 예고…제주도교육청 “대책 마련”
입력 2021.10.19 (21:54) 수정 2021.10.19 (22:02)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학교비정규직 연대회의가 차별 해소와 처우 개선 등을 촉구하며 내일 하루 총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제주도교육청은 학교 현장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구체적으로는 소수의 급식실 직원이 파업에 참여할 경우 식단을 간소화하고, 절반이 넘는 직원이 참여할 때는 대체 식품을 제공하는 한편 단축수업을 시행합니다.

도 교육청은 파업 종료 때까지 불편 최소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 학교비정규직연대 내일 총파업 예고…제주도교육청 “대책 마련”
    • 입력 2021-10-19 21:54:26
    • 수정2021-10-19 22:02:47
    뉴스9(제주)
학교비정규직 연대회의가 차별 해소와 처우 개선 등을 촉구하며 내일 하루 총파업을 예고한 가운데, 제주도교육청은 학교 현장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한 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구체적으로는 소수의 급식실 직원이 파업에 참여할 경우 식단을 간소화하고, 절반이 넘는 직원이 참여할 때는 대체 식품을 제공하는 한편 단축수업을 시행합니다.

도 교육청은 파업 종료 때까지 불편 최소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