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화이자, “바이오엔테크와 개발한 백신, 아동에 91% 예방 효과”
입력 2021.10.23 (00:43) 수정 2021.10.23 (00:46) 국제
미국 제약사 화이자는 독일 바이오엔테크와 함께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90.7%의 예방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2일(현지시간) 밝혔습니다.

화이자는 미 식품의약국(FDA)에 제출한 브리핑 자료를 통해 이같이 보고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화이자가 5∼11세 어린이 2천26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시험 결과 백신을 접종한 참가자 중에서는 3명이, 플라시보(가짜 약)를 투여한 참가자 중에서는 16명이 각각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번 임상시험에서는 백신 접종군이 플라시보 접종군의 2배 이상 많았기 때문에 어린이들에 대한 백신 예방효과가 90.7%로 산정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습니다.

다만 화이자는 어린이 임상시험의 주목적은 백신의 예방효과를 측정하기 위한 것이 아니었다고 덧붙였습니다.

5∼11세 아동들이 백신을 통해 생성하는 중화항체의 양을 10대 청소년 또는 성인과 비교하기 위한 시험이었다고 화이자 측은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화이자, “바이오엔테크와 개발한 백신, 아동에 91% 예방 효과”
    • 입력 2021-10-23 00:43:44
    • 수정2021-10-23 00:46:09
    국제
미국 제약사 화이자는 독일 바이오엔테크와 함께 개발한 코로나19 백신이 5∼11세 어린이를 대상으로 90.7%의 예방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22일(현지시간) 밝혔습니다.

화이자는 미 식품의약국(FDA)에 제출한 브리핑 자료를 통해 이같이 보고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화이자가 5∼11세 어린이 2천26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시험 결과 백신을 접종한 참가자 중에서는 3명이, 플라시보(가짜 약)를 투여한 참가자 중에서는 16명이 각각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번 임상시험에서는 백신 접종군이 플라시보 접종군의 2배 이상 많았기 때문에 어린이들에 대한 백신 예방효과가 90.7%로 산정됐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습니다.

다만 화이자는 어린이 임상시험의 주목적은 백신의 예방효과를 측정하기 위한 것이 아니었다고 덧붙였습니다.

5∼11세 아동들이 백신을 통해 생성하는 중화항체의 양을 10대 청소년 또는 성인과 비교하기 위한 시험이었다고 화이자 측은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