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민 6명 중 1명은 중위소득 50%도 못 번다…한국, 상대 빈곤율 OECD 4위
입력 2021.10.25 (08:53) 수정 2021.10.25 (08:59) 경제
우리나라에서 사회 구성원 대부분이 누리는 일정 수준의 생활을 누리지 못하는 사람이 6명 중 1명이고, 이러한 상대 빈곤율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7개국 중 4번째로 높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OECD에 따르면 2018~2019년 기준 한국의 상대적 빈곤율은 16.7%로 조사 대상 37개 회원국 중 4위를 차지했습니다.

상대적 빈곤율은 전체인구 중 기준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인구의 비율을 의미합니다.

최소 생활 수준에 해당하는 소득 수준을 절대적 빈곤선이라고 규정한다면 상대적 빈곤은 해당 사회 구성원 대부분이 누리는 일정한 수준의 생활을 누리지 못하는 상태입니다.

한국의 상대적 빈곤율 16.7%는 우리 국민 6명 중 1명이 기준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한다는 것입니다.

올해로 보면 기준 중위소득 50%는 1인 가구 기준으로 91만 4,000원, 2인가구는 154만 4,000원, 3인가구 199만 2,000원, 4인가구 243만 8,000원입니다.

상대적 빈곤율이 우리보다 높은 나라는 코스타리카(20.5%·1위), 미국(17.8%·2위), 이스라엘(16.9%·3위)뿐입니다.

한국의 상대 빈곤율은 OECD 평균인 11.1%보다 5.6%포인트나 높습니다.

일본(15.7%), 이탈리아(14.2), 영국(12.4%), 캐나다(11.6%), 프랑스(8.5%) 등 주요 선진국과 상당한 격차가 있고 핀란드(6.5%)나 덴마크(6.1%), 아이슬란드(4.9%) 등 북유럽 국가와는 더 큰 차이가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높은 상대적 빈곤율은 급격한 고령화 영향도 있습니다.

한국의 65세 이상 노인빈곤율은 43.4%(2018년 기준)로 OECD 평균(15.7%)의 약 3배에 달했습니다. OECD 회원국 최고 수준입니다.

노후 준비를 채 못한 가운데 고령화가 급진전하면서 상대 빈곤층이 급증하는 현상이 나타난 것입니다.
  • 국민 6명 중 1명은 중위소득 50%도 못 번다…한국, 상대 빈곤율 OECD 4위
    • 입력 2021-10-25 08:53:32
    • 수정2021-10-25 08:59:13
    경제
우리나라에서 사회 구성원 대부분이 누리는 일정 수준의 생활을 누리지 못하는 사람이 6명 중 1명이고, 이러한 상대 빈곤율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37개국 중 4번째로 높은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OECD에 따르면 2018~2019년 기준 한국의 상대적 빈곤율은 16.7%로 조사 대상 37개 회원국 중 4위를 차지했습니다.

상대적 빈곤율은 전체인구 중 기준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하는 인구의 비율을 의미합니다.

최소 생활 수준에 해당하는 소득 수준을 절대적 빈곤선이라고 규정한다면 상대적 빈곤은 해당 사회 구성원 대부분이 누리는 일정한 수준의 생활을 누리지 못하는 상태입니다.

한국의 상대적 빈곤율 16.7%는 우리 국민 6명 중 1명이 기준 중위소득의 50%에 미치지 못한다는 것입니다.

올해로 보면 기준 중위소득 50%는 1인 가구 기준으로 91만 4,000원, 2인가구는 154만 4,000원, 3인가구 199만 2,000원, 4인가구 243만 8,000원입니다.

상대적 빈곤율이 우리보다 높은 나라는 코스타리카(20.5%·1위), 미국(17.8%·2위), 이스라엘(16.9%·3위)뿐입니다.

한국의 상대 빈곤율은 OECD 평균인 11.1%보다 5.6%포인트나 높습니다.

일본(15.7%), 이탈리아(14.2), 영국(12.4%), 캐나다(11.6%), 프랑스(8.5%) 등 주요 선진국과 상당한 격차가 있고 핀란드(6.5%)나 덴마크(6.1%), 아이슬란드(4.9%) 등 북유럽 국가와는 더 큰 차이가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높은 상대적 빈곤율은 급격한 고령화 영향도 있습니다.

한국의 65세 이상 노인빈곤율은 43.4%(2018년 기준)로 OECD 평균(15.7%)의 약 3배에 달했습니다. OECD 회원국 최고 수준입니다.

노후 준비를 채 못한 가운데 고령화가 급진전하면서 상대 빈곤층이 급증하는 현상이 나타난 것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