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3분기 전국 토지 가격 1.07%↑…세종 1.48%로 최고치
입력 2021.10.25 (11:02) 수정 2021.10.25 (11:48) 경제
올해 3분기 전국 토지 가격은 올랐지만 거래량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와 한국부동산원은 올해 3분기 전국 지가가 1.07% 상승했다고 오늘(25일) 밝혔습니다.

이는 올해 2분기 1.05%, 지난해 3분기 0.95%에 비해 소폭 확대된 것입니다.

올해 3분기까지의 누적 상승률은 3.12%로 지난해 3분기 누계 2.69%, 2019년 3분기 누계 2.88%에 비해 높은 수준입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이 1.32%, 경기도 1.13%, 인천이 1.12% 오르며 수도권 지역 모두 전국 평균을 웃도는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

지방에서는 전국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인 세종(1.48%)을 비롯해 대전(1.13%), 대구(1.12%), 부산(1.09%)이 전국 평균보다 높은 변동률을 나타냈습니다.

올해 3분기 토지 거래량은 약 78만 7,000필지, 약 480㎢로 2분기에 비해 12.3% 줄어들었습니다.

토지 거래량은 서울 17.3%, 대전 27.7% 감소를 비롯해 전국 모든 지역에서 축소됐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올해 3분기 전국 토지 가격 1.07%↑…세종 1.48%로 최고치
    • 입력 2021-10-25 11:01:59
    • 수정2021-10-25 11:48:52
    경제
올해 3분기 전국 토지 가격은 올랐지만 거래량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토교통부와 한국부동산원은 올해 3분기 전국 지가가 1.07% 상승했다고 오늘(25일) 밝혔습니다.

이는 올해 2분기 1.05%, 지난해 3분기 0.95%에 비해 소폭 확대된 것입니다.

올해 3분기까지의 누적 상승률은 3.12%로 지난해 3분기 누계 2.69%, 2019년 3분기 누계 2.88%에 비해 높은 수준입니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이 1.32%, 경기도 1.13%, 인천이 1.12% 오르며 수도권 지역 모두 전국 평균을 웃도는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

지방에서는 전국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인 세종(1.48%)을 비롯해 대전(1.13%), 대구(1.12%), 부산(1.09%)이 전국 평균보다 높은 변동률을 나타냈습니다.

올해 3분기 토지 거래량은 약 78만 7,000필지, 약 480㎢로 2분기에 비해 12.3% 줄어들었습니다.

토지 거래량은 서울 17.3%, 대전 27.7% 감소를 비롯해 전국 모든 지역에서 축소됐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