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저신용자 발급’ 햇살론 카드, 27일 출시 시작
입력 2021.10.25 (12:34) 수정 2021.10.25 (12:40) 경제
금융위원회는 서민취약계층의 결제 편의성을 높이는 ‘햇살론 카드’를 모레(27일) 출시한다고 밝혔습니다.

햇살론 카드는 저신용·저소득층 등은 신용카드 발급이 어려워 할부·포인트 등 신용카드 이용 혜택에서 소외되는 문제점을 해결하려는 상품입니다.

햇살론 카드에는 롯데카드, 우리카드, 현대카드, KB국민카드, 삼성카드, 신한카드, 하나카드 등 7개 전업 카드사가 참여합니다.

지원 대상은 ▲ 신용관리 교육 3과목 이수 ▲ 연간 가 처분소득 600만 원 이상 ▲개인 신용평점 하위 10% 이하 등 조건을 충족하며, 보증신청일 기준 개인 신용카드를 미보유 중인 서민 취약계층입니다.

단, 장·단기 카드 대출, 유흥·사행업종 등 이용은 제한되며, 할부 기간은 최대 6개월로 제한된다. 제한사항 외에는 일반 신용카드와 이용 방법이 동일합니다.

보증부 카드발급인 관계로 이용 한도의 증액은 운영하지 않습니다.

햇살론 카드는 27일 롯데·우리·현대·KB국민·삼성·신한카드 6개 카드사에서 출시되고, 11월 중순에 하나카드에서 출시될 예정입니다.

햇살론 카드를 신청하기 위해서는 서민금융진흥원에 보증신청 후 보증약정 체결 절차를 거쳐 7개 협약카드사 중 1곳을 선택해 신청하면 됩니다.
  • ‘최저신용자 발급’ 햇살론 카드, 27일 출시 시작
    • 입력 2021-10-25 12:34:32
    • 수정2021-10-25 12:40:52
    경제
금융위원회는 서민취약계층의 결제 편의성을 높이는 ‘햇살론 카드’를 모레(27일) 출시한다고 밝혔습니다.

햇살론 카드는 저신용·저소득층 등은 신용카드 발급이 어려워 할부·포인트 등 신용카드 이용 혜택에서 소외되는 문제점을 해결하려는 상품입니다.

햇살론 카드에는 롯데카드, 우리카드, 현대카드, KB국민카드, 삼성카드, 신한카드, 하나카드 등 7개 전업 카드사가 참여합니다.

지원 대상은 ▲ 신용관리 교육 3과목 이수 ▲ 연간 가 처분소득 600만 원 이상 ▲개인 신용평점 하위 10% 이하 등 조건을 충족하며, 보증신청일 기준 개인 신용카드를 미보유 중인 서민 취약계층입니다.

단, 장·단기 카드 대출, 유흥·사행업종 등 이용은 제한되며, 할부 기간은 최대 6개월로 제한된다. 제한사항 외에는 일반 신용카드와 이용 방법이 동일합니다.

보증부 카드발급인 관계로 이용 한도의 증액은 운영하지 않습니다.

햇살론 카드는 27일 롯데·우리·현대·KB국민·삼성·신한카드 6개 카드사에서 출시되고, 11월 중순에 하나카드에서 출시될 예정입니다.

햇살론 카드를 신청하기 위해서는 서민금융진흥원에 보증신청 후 보증약정 체결 절차를 거쳐 7개 협약카드사 중 1곳을 선택해 신청하면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