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군산지역 고교 집단감염 이어져…전북 14명 추가 확진
입력 2021.10.25 (14:46) 수정 2021.10.25 (14:47) 전주
전북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오늘(25일) 오전 11시 기준으로 하루 전보다 14명 늘었습니다.

지역별로는 군산 8명, 전주 2명, 익산, 남원, 완주, 무주가 1명씩입니다.

군산지역 한 고등학교에서 발생한 집단감염과 관련해 학생과 가족 등 5명이 추가로 감염되면서 지금까지 모두 20명이 확진됐습니다.

방역당국은 300여 명을 자가격리 조치하고 확진자가 나온 학년을 비대면 수업으로 전환했습니다.

또 군산에 사는 외국인이 대구에 다녀온 뒤 확진돼 감염경로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전라북도 방역당국은 "백신 접종률이 낮은 학생과 외국인을 중심으로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다음 달부터 시행 예정인 위드 코로나를 앞두고 적극적인 백신 접종을 당부했습니다.
  • 군산지역 고교 집단감염 이어져…전북 14명 추가 확진
    • 입력 2021-10-25 14:46:06
    • 수정2021-10-25 14:47:49
    전주
전북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오늘(25일) 오전 11시 기준으로 하루 전보다 14명 늘었습니다.

지역별로는 군산 8명, 전주 2명, 익산, 남원, 완주, 무주가 1명씩입니다.

군산지역 한 고등학교에서 발생한 집단감염과 관련해 학생과 가족 등 5명이 추가로 감염되면서 지금까지 모두 20명이 확진됐습니다.

방역당국은 300여 명을 자가격리 조치하고 확진자가 나온 학년을 비대면 수업으로 전환했습니다.

또 군산에 사는 외국인이 대구에 다녀온 뒤 확진돼 감염경로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전라북도 방역당국은 "백신 접종률이 낮은 학생과 외국인을 중심으로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다음 달부터 시행 예정인 위드 코로나를 앞두고 적극적인 백신 접종을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