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선수들 우승상금 등 횡령 혐의 대학 운동부 감독 검찰 송치
입력 2021.10.25 (19:41) 수정 2021.10.25 (19:43)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의 한 사립대 전 레슬링부 감독이 수년 동안 선수들의 우승 상금 등을 가로챈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대전 대덕경찰서는 대전 모 사립대 전 레슬링부 감독 60대 A 씨를 횡령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습니다.

A 씨는 2014년 2월부터 4년여 동안 레슬링부 선수 9명의 개인 통장을 관리하면서 대전시 체육회가 지급하는 대회 우승상금과 훈련비, 장학금 등 수천만 원을 빼돌려 개인적으로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 씨는 학생들 통장을 관리하며 일부 금액을 훈련 경비 등 공적으로 사용했다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선수들 우승상금 등 횡령 혐의 대학 운동부 감독 검찰 송치
    • 입력 2021-10-25 19:41:20
    • 수정2021-10-25 19:43:52
    뉴스7(대전)
대전의 한 사립대 전 레슬링부 감독이 수년 동안 선수들의 우승 상금 등을 가로챈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습니다.

대전 대덕경찰서는 대전 모 사립대 전 레슬링부 감독 60대 A 씨를 횡령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습니다.

A 씨는 2014년 2월부터 4년여 동안 레슬링부 선수 9명의 개인 통장을 관리하면서 대전시 체육회가 지급하는 대회 우승상금과 훈련비, 장학금 등 수천만 원을 빼돌려 개인적으로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 씨는 학생들 통장을 관리하며 일부 금액을 훈련 경비 등 공적으로 사용했다며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