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방역당국 “접종 중단할 정도 부작용 있어야 의사 소견서 가능”
입력 2021.10.26 (15:03) 수정 2021.10.26 (15:06) 사회
건강상 이유로 접종을 안 하는 경우 의사 소견서가 있으면 접종 증명서, 일명 ‘백신 패스’를 대신할 수 있는 것에 대해, 방역 당국이 접종을 중단할 정도의 부작용이 있어야 받을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고재영 질병관리청 대변인은 오늘(26일) 오후 백브리핑에서 “모든 부작용이 아니라 백신 접종을 중단해야 할 정도의 부작용이 있는 경우, 건강상 이유로 예방접종을 하지 않는 것에 해당한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아나필락시스나 혈소판 감소성 혈전증, 심근염, 심낭염이 해당한다며 일시적 통증, 발진, 피로 같은 경미한 부작용은 여기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기저질환이 있더라도 대부분 접종 이득이 더 크기 때문에, 기저질환이 있는 것 자체가 의사 소견서를 받을 수 있는 사유가 되지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다만 항암치료 등으로 인해 접종을 연기해야 하는 경우 등 백신을 맞기 어려운 상태에 해당하면 소견서를 근거로 예외를 적용할 것이라며 종합적인 내용은 오는 29일 발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다음 달부터 시행되는 단계적 일상회복 방안에 따르면 목욕탕, 헬스장, 노래연습장, 유흥시설, 경마장·카지노 등의 시설을 이용하기 위해선 접종 증명서나 PCR 음성 확인서가 필요합니다.

만약 건강상 이유로 접종하지 않는다는 의사의 소견서가 있으면 이를 대신할 수 있게 하겠다고 방역 당국은 밝힌 바 있습니다.
  • 방역당국 “접종 중단할 정도 부작용 있어야 의사 소견서 가능”
    • 입력 2021-10-26 15:03:29
    • 수정2021-10-26 15:06:55
    사회
건강상 이유로 접종을 안 하는 경우 의사 소견서가 있으면 접종 증명서, 일명 ‘백신 패스’를 대신할 수 있는 것에 대해, 방역 당국이 접종을 중단할 정도의 부작용이 있어야 받을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고재영 질병관리청 대변인은 오늘(26일) 오후 백브리핑에서 “모든 부작용이 아니라 백신 접종을 중단해야 할 정도의 부작용이 있는 경우, 건강상 이유로 예방접종을 하지 않는 것에 해당한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아나필락시스나 혈소판 감소성 혈전증, 심근염, 심낭염이 해당한다며 일시적 통증, 발진, 피로 같은 경미한 부작용은 여기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기저질환이 있더라도 대부분 접종 이득이 더 크기 때문에, 기저질환이 있는 것 자체가 의사 소견서를 받을 수 있는 사유가 되지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다만 항암치료 등으로 인해 접종을 연기해야 하는 경우 등 백신을 맞기 어려운 상태에 해당하면 소견서를 근거로 예외를 적용할 것이라며 종합적인 내용은 오는 29일 발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다음 달부터 시행되는 단계적 일상회복 방안에 따르면 목욕탕, 헬스장, 노래연습장, 유흥시설, 경마장·카지노 등의 시설을 이용하기 위해선 접종 증명서나 PCR 음성 확인서가 필요합니다.

만약 건강상 이유로 접종하지 않는다는 의사의 소견서가 있으면 이를 대신할 수 있게 하겠다고 방역 당국은 밝힌 바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