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충북 산발적 집단감염 확산…백신 추가접종 확대
입력 2021.10.28 (21:38) 수정 2021.10.28 (22:01)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잠시 주춤했던 코로나19 발생이 다시 확대되고 있습니다.

전국적으로 확진자 발생이 2천 명 대로 급증한 가운데 충북에서도 오늘 35명이 추가 확진됐습니다.

다음 달, 일상으로의 회복, 위드코로나 시행을 앞두고 걱정입니다.

조진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26일부터 연쇄 감염이 시작된 보은의 한 의료기관입니다.

불과 사흘 만에 직원과 환자를 포함해 10명 넘게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청주시 서원구의 한 중학교 관련 확진도 잇따르고 있습니다.

지난 26일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밀접 접촉자를 중심으로 진단검사를 확대했고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했습니다.

[청주 ○○중학교 관계자 : "오전 시간에 처음 통보를 받았고요. 통보를 받고 바로 2·3학년은 원격 수업으로 전환을 했습니다."]

10대를 중심으로 연쇄감염이 이어지면서 지난달부터 최근까지 충북지역 130여 개 학교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학생은 250명을 넘어섰습니다.

성인들 가운데는 백신을 맞고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는 돌파 감염 사례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이수현/충청북도 감염병관리과장 : "얀센이 (돌파 감염 사례가) 조금 많이 나오고, 아까 말씀드린 요양원같이 접종을 일찍 시작한 고위험 고연령, 고위험 시설에 계신 종사자분들이 지금 나오고 있습니다."]

고령자를 중심으로 추가접종을 시작한 방역당국은 다음 달부터는 돌파 감염 비중이 높은 얀센 백신 접종자에 대해서도 추가 접종하기로 했습니다.

[정은경/질병관리청장 : "50대 연령층 그리고 18세 이상의 기저 질환자 및 우선 접종 직업군 중 기본접종 6개월이 경과한 자는 11월 1일부터 사전예약을 통해 11월 15일부터 추가접종이 가능합니다."]

특히, 최근 급증하는 코로나19 확산세를 잡기 위해 10대 청소년과 외국인 등 코로나19 백신 미접종자에게 적극적인 접종 참여를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조진영입니다.

촬영기자:김성은
  • 충북 산발적 집단감염 확산…백신 추가접종 확대
    • 입력 2021-10-28 21:38:24
    • 수정2021-10-28 22:01:45
    뉴스9(청주)
[앵커]

잠시 주춤했던 코로나19 발생이 다시 확대되고 있습니다.

전국적으로 확진자 발생이 2천 명 대로 급증한 가운데 충북에서도 오늘 35명이 추가 확진됐습니다.

다음 달, 일상으로의 회복, 위드코로나 시행을 앞두고 걱정입니다.

조진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26일부터 연쇄 감염이 시작된 보은의 한 의료기관입니다.

불과 사흘 만에 직원과 환자를 포함해 10명 넘게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청주시 서원구의 한 중학교 관련 확진도 잇따르고 있습니다.

지난 26일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밀접 접촉자를 중심으로 진단검사를 확대했고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했습니다.

[청주 ○○중학교 관계자 : "오전 시간에 처음 통보를 받았고요. 통보를 받고 바로 2·3학년은 원격 수업으로 전환을 했습니다."]

10대를 중심으로 연쇄감염이 이어지면서 지난달부터 최근까지 충북지역 130여 개 학교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학생은 250명을 넘어섰습니다.

성인들 가운데는 백신을 맞고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는 돌파 감염 사례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이수현/충청북도 감염병관리과장 : "얀센이 (돌파 감염 사례가) 조금 많이 나오고, 아까 말씀드린 요양원같이 접종을 일찍 시작한 고위험 고연령, 고위험 시설에 계신 종사자분들이 지금 나오고 있습니다."]

고령자를 중심으로 추가접종을 시작한 방역당국은 다음 달부터는 돌파 감염 비중이 높은 얀센 백신 접종자에 대해서도 추가 접종하기로 했습니다.

[정은경/질병관리청장 : "50대 연령층 그리고 18세 이상의 기저 질환자 및 우선 접종 직업군 중 기본접종 6개월이 경과한 자는 11월 1일부터 사전예약을 통해 11월 15일부터 추가접종이 가능합니다."]

특히, 최근 급증하는 코로나19 확산세를 잡기 위해 10대 청소년과 외국인 등 코로나19 백신 미접종자에게 적극적인 접종 참여를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조진영입니다.

촬영기자:김성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