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함안 버스 ‘광역환승할인제’ 본격 시작
입력 2021.11.02 (08:11) 수정 2021.11.02 (08:34) 뉴스광장(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창원-함안 간 광역환승할인제' 기념 행사가 어제(1일) 함안군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렸습니다.

앞으로 교통카드를 이용해 창원 시내버스와 함안 농어촌버스를 갈아타면 두 번째 이용하는 버스에서 1,450원 요금이 차감돼 결제됩니다.

창원과 함안 버스이용객은 한 달 3만 명 수준으로 이 가운데 46%가 광역환승 수요로 분석됐습니다.
  • 창원-함안 버스 ‘광역환승할인제’ 본격 시작
    • 입력 2021-11-02 08:11:52
    • 수정2021-11-02 08:34:30
    뉴스광장(창원)
'창원-함안 간 광역환승할인제' 기념 행사가 어제(1일) 함안군 종합사회복지관에서 열렸습니다.

앞으로 교통카드를 이용해 창원 시내버스와 함안 농어촌버스를 갈아타면 두 번째 이용하는 버스에서 1,450원 요금이 차감돼 결제됩니다.

창원과 함안 버스이용객은 한 달 3만 명 수준으로 이 가운데 46%가 광역환승 수요로 분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