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 성서 열병합발전소 증설 백지화 촉구
입력 2021.11.02 (08:17) 수정 2021.11.02 (15:44) 뉴스광장(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국지역난방공사가 추진하는 대구 성서 열병합발전소의 발전용량 6배 증설 사업과 관련해 시민단체가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대구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은 난방공사가 산자부 허가용량을 초과한 발전설비를 선정하고 유독물질 배출 대책을 외면하는 등 관련 절차를 위반한 채 사업을 강행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이는 시민 건강권을 위협하는 문제라며, 난방공사의 투명한 정보 공개와 함께 대구시와 시의회가 사업 허가 백지화와 진상조사에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 대구 성서 열병합발전소 증설 백지화 촉구
    • 입력 2021-11-02 08:17:08
    • 수정2021-11-02 15:44:17
    뉴스광장(대구)
한국지역난방공사가 추진하는 대구 성서 열병합발전소의 발전용량 6배 증설 사업과 관련해 시민단체가 비판하고 나섰습니다.

대구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은 난방공사가 산자부 허가용량을 초과한 발전설비를 선정하고 유독물질 배출 대책을 외면하는 등 관련 절차를 위반한 채 사업을 강행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이는 시민 건강권을 위협하는 문제라며, 난방공사의 투명한 정보 공개와 함께 대구시와 시의회가 사업 허가 백지화와 진상조사에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