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TX 역세권 복합단지개발 특혜 의혹 조사해야”
입력 2021.11.02 (09:53) 수정 2021.11.23 (07:05) 930뉴스(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시의회가 다음달 17일까지 울산시와 울산시교육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 등 47일간의 정례회 일정에 들어갔습니다.

정례회 첫 날 고호근 의원은 시정질의를 통해 "울산시가 모 기업과 공동투자 형태로 2025년까지 9천 50억 원을 들여 KTX 일원 153만㎡에 복합특화단지 개발사업을 추진하고 있는데 사업 시행 방식이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과 너무나 유사하다"며 특혜 의혹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촉구했습니다.
  • “KTX 역세권 복합단지개발 특혜 의혹 조사해야”
    • 입력 2021-11-02 09:53:27
    • 수정2021-11-23 07:05:11
    930뉴스(울산)
울산시의회가 다음달 17일까지 울산시와 울산시교육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 등 47일간의 정례회 일정에 들어갔습니다.

정례회 첫 날 고호근 의원은 시정질의를 통해 "울산시가 모 기업과 공동투자 형태로 2025년까지 9천 50억 원을 들여 KTX 일원 153만㎡에 복합특화단지 개발사업을 추진하고 있는데 사업 시행 방식이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과 너무나 유사하다"며 특혜 의혹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