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스트리아, 열흘간 백신 미접종자 외출 제한”
입력 2021.11.15 (07:06) 수정 2021.11.15 (07:15)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스트리아 정부가 현지시간 15일 0시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하지 않은 12살 이상 사람들의 외출을 제한한다고 AP 통신이 전했습니다.

오스트리아에서 확진자가 연일 최대치를 기록하자 내린 조치로, 이를 어길 경우 최대 천 450유로, 우리 돈 약 196만 원의 벌금을 부과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다만 백신 접종과 출근, 식료품 구매 등을 위한 기본적인 외출은 허용됩니다.

열흘간 시행될 이번 조치로 영향을 받는 인구는 전체 인구 900만 명 가운데 약 200만 명으로 추산됩니다.
  • “오스트리아, 열흘간 백신 미접종자 외출 제한”
    • 입력 2021-11-15 07:06:06
    • 수정2021-11-15 07:15:47
    뉴스광장
오스트리아 정부가 현지시간 15일 0시부터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하지 않은 12살 이상 사람들의 외출을 제한한다고 AP 통신이 전했습니다.

오스트리아에서 확진자가 연일 최대치를 기록하자 내린 조치로, 이를 어길 경우 최대 천 450유로, 우리 돈 약 196만 원의 벌금을 부과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다만 백신 접종과 출근, 식료품 구매 등을 위한 기본적인 외출은 허용됩니다.

열흘간 시행될 이번 조치로 영향을 받는 인구는 전체 인구 900만 명 가운데 약 200만 명으로 추산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