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 도화동 신재생에너지 업체서 화재
입력 2021.11.15 (11:59) 수정 2021.11.15 (12:33) 사회
오늘(15일) 오전 10시 반쯤 인천시 미추홀구 도화동 한 신재생에너지 업체 공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화염과 함께 연기가 치솟았으나 현재까지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소방관 114명과 펌프차 등 장비 33대를 투입했으며, 30분 만인 오전 11시쯤 큰 불길을 잡았습니다.

이 공장은 폐목재를 재활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신재생에너지 관련 업체로 알려졌습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초기 진화를 마쳐 다른 건물로 불이 번질 가능성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불을 모두 끈 뒤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 인천 도화동 신재생에너지 업체서 화재
    • 입력 2021-11-15 11:59:22
    • 수정2021-11-15 12:33:25
    사회
오늘(15일) 오전 10시 반쯤 인천시 미추홀구 도화동 한 신재생에너지 업체 공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화염과 함께 연기가 치솟았으나 현재까지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소방관 114명과 펌프차 등 장비 33대를 투입했으며, 30분 만인 오전 11시쯤 큰 불길을 잡았습니다.

이 공장은 폐목재를 재활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신재생에너지 관련 업체로 알려졌습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초기 진화를 마쳐 다른 건물로 불이 번질 가능성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불을 모두 끈 뒤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