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22 대통령 선거
민주당, 이재명 후보에게 선대위 쇄신 권한 전면 위임
입력 2021.11.21 (18:59) 수정 2021.11.21 (19:39) 정치
더불어민주당이 선대위 쇄신에 대한 권한을 이재명 후보에게 전면 위임하기로 했습니다.

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오늘(21일) 긴급 의총을 마친 뒤 기자들을 만나 "이재명 후보에게 당 쇄신과 선대위의 혁신을 위한 모든 권한을 위임하고 그 결정에 따르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송 대표는 "당헌·당규상 선대위 구성 권한은 원칙적으로 후보에게 있다면서, 당헌·당규에 따라 의총을 통해 문제의식을 공감하고 함께 박수로 만장일치로 의결했다"고 말했습니다.

송 대표는 "자신을 포함한 선대위 전체 구성에 대해 후보가 판단할 수 있도록 결정한 것"이라면서도 "기존의 원팀 선대위를 무효로 하고 원상 복귀한다는 개념이 아니라 원팀 선대위 구성을 계승해서 새롭게 변화 쇄신해나간다는 의미"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당의 쇄신과 관련해서는 "당 대표와 최고위가 협의하고 후보의 뜻을 잘 존중해서 당이 같이 고칠 것은 고쳐서, 후보와 선대위와 당이 하나로 삼위일체가 돼서 신속하게 민심 요구에 부응하고 대응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윤호중 원내대표 역시 "민주당 국회의원 전원이 만장일치로 기득권이나 권한은 내려놓고 대선 승리를 위해 백의종군하는 심정으로 모든 일을 다 하겠다는 굳은 의지를 모았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국회사진기자단]
  • 민주당, 이재명 후보에게 선대위 쇄신 권한 전면 위임
    • 입력 2021-11-21 18:59:17
    • 수정2021-11-21 19:39:26
    정치
더불어민주당이 선대위 쇄신에 대한 권한을 이재명 후보에게 전면 위임하기로 했습니다.

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오늘(21일) 긴급 의총을 마친 뒤 기자들을 만나 "이재명 후보에게 당 쇄신과 선대위의 혁신을 위한 모든 권한을 위임하고 그 결정에 따르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송 대표는 "당헌·당규상 선대위 구성 권한은 원칙적으로 후보에게 있다면서, 당헌·당규에 따라 의총을 통해 문제의식을 공감하고 함께 박수로 만장일치로 의결했다"고 말했습니다.

송 대표는 "자신을 포함한 선대위 전체 구성에 대해 후보가 판단할 수 있도록 결정한 것"이라면서도 "기존의 원팀 선대위를 무효로 하고 원상 복귀한다는 개념이 아니라 원팀 선대위 구성을 계승해서 새롭게 변화 쇄신해나간다는 의미"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당의 쇄신과 관련해서는 "당 대표와 최고위가 협의하고 후보의 뜻을 잘 존중해서 당이 같이 고칠 것은 고쳐서, 후보와 선대위와 당이 하나로 삼위일체가 돼서 신속하게 민심 요구에 부응하고 대응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윤호중 원내대표 역시 "민주당 국회의원 전원이 만장일치로 기득권이나 권한은 내려놓고 대선 승리를 위해 백의종군하는 심정으로 모든 일을 다 하겠다는 굳은 의지를 모았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국회사진기자단]
2022 대통령 선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