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 대통령 “요소수 문제, 일찍 파악했더라면 하는 아쉬움”
입력 2021.11.21 (20:32) 수정 2021.11.21 (20:33) 정치
문재인 대통령은 최근 요소수 부족 사태와 관련해 “문제를 일찍 파악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21일)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국민과의 대화-일상으로’에 출연해 이같이 말한 뒤 “그러나 그 문제를 파악하고 난 이후에는 정부가 매우 기민하고 신속하게 대응해서 지금은 문제가 거의 다 해소됐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요소수는 높은 기술이 필요한 물자가 아니고, 우리나라에서도 과거에 만들었고 모든 나라가 다 만들 수 있는 제품인데 그동안 중국 제품이 품질도 괜찮고 가격도 저렴하기 때문에 주로 그쪽에서 수입을 많이 해왔다”고 설명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그런 물품이 수천 품목이 되는데, 요소수 같은 문제가 언제든지 다른 품목에서도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정부가 더 경각심을 가지고 잘 관리해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문 대통령 “요소수 문제, 일찍 파악했더라면 하는 아쉬움”
    • 입력 2021-11-21 20:32:19
    • 수정2021-11-21 20:33:04
    정치
문재인 대통령은 최근 요소수 부족 사태와 관련해 “문제를 일찍 파악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21일) 서울 여의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국민과의 대화-일상으로’에 출연해 이같이 말한 뒤 “그러나 그 문제를 파악하고 난 이후에는 정부가 매우 기민하고 신속하게 대응해서 지금은 문제가 거의 다 해소됐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요소수는 높은 기술이 필요한 물자가 아니고, 우리나라에서도 과거에 만들었고 모든 나라가 다 만들 수 있는 제품인데 그동안 중국 제품이 품질도 괜찮고 가격도 저렴하기 때문에 주로 그쪽에서 수입을 많이 해왔다”고 설명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그런 물품이 수천 품목이 되는데, 요소수 같은 문제가 언제든지 다른 품목에서도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정부가 더 경각심을 가지고 잘 관리해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