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 대통령 “부동산 임기내 ‘하락 안정세’ 목표…공급 대책 더 노력했어야”
입력 2021.11.21 (21:08) 수정 2021.11.22 (07:5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부동산 문제에 대해서는 주택 공급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였어야 했다고 말했습니다.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부동산 초과이익 문제에 대해선 대책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계속해서 김경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임기 중 가장 아쉬운 부분으로 부동산 문제를 꼽은 문재인 대통령,

["무주택자나 서민들 또 청년들, 신혼부부들 내 집 마련의 기회, 이런 것을 충분히 드리지 못했다는 부분이 가장 아쉬웠던 점입니다."]

임기 6개월을 남기고 돌이켜보니, '주택 공급' 대책이 더 일찍 시행됐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2·4 대책 같은 것이 조금 더 일찍 이렇게 마련되고 시행되었더라면 더 큰 도움이 되지 않았을까 생각을 하고요."]

문 대통령은 다만, 문재인 정부 기간, 역대 어느 정부 보다 입주 물량이 많았고, 공급을 계획 중인 물량도 많아 공급 문제는 충분히 해소되리라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다음 정부에까지 어려움이 넘어가지 않도록 임기 마지막까지 노력하겠다고 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지금은 부동산 가격도 상당히 안정세로 접어들고 있고요. 아마 정부는 남은 기간 동안 하락 안정세까지 이렇게 목표를 두고 있습니다."]

부동산 초과이익 환수와 관련해선, 서민의 박탈감이 크다며, 정부가 여러 대책을 검토 중이고 국회에도 법안이 제출돼 있다며, 마지막까지 노력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추진했다 철회하며 논란이 됐던 전국민 지원금과 관련해선 선별 지원에 손을 들었습니다.

문 대통령은 재난 지원금에 대한 내각의 판단을 신뢰하며, 그런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 뉴스 김경진입니다.
  • 문 대통령 “부동산 임기내 ‘하락 안정세’ 목표…공급 대책 더 노력했어야”
    • 입력 2021-11-21 21:08:07
    • 수정2021-11-22 07:58:27
    뉴스 9
[앵커]

부동산 문제에 대해서는 주택 공급에 더 많은 노력을 기울였어야 했다고 말했습니다.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부동산 초과이익 문제에 대해선 대책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계속해서 김경진 기자입니다.

[리포트]

임기 중 가장 아쉬운 부분으로 부동산 문제를 꼽은 문재인 대통령,

["무주택자나 서민들 또 청년들, 신혼부부들 내 집 마련의 기회, 이런 것을 충분히 드리지 못했다는 부분이 가장 아쉬웠던 점입니다."]

임기 6개월을 남기고 돌이켜보니, '주택 공급' 대책이 더 일찍 시행됐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2·4 대책 같은 것이 조금 더 일찍 이렇게 마련되고 시행되었더라면 더 큰 도움이 되지 않았을까 생각을 하고요."]

문 대통령은 다만, 문재인 정부 기간, 역대 어느 정부 보다 입주 물량이 많았고, 공급을 계획 중인 물량도 많아 공급 문제는 충분히 해소되리라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다음 정부에까지 어려움이 넘어가지 않도록 임기 마지막까지 노력하겠다고 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지금은 부동산 가격도 상당히 안정세로 접어들고 있고요. 아마 정부는 남은 기간 동안 하락 안정세까지 이렇게 목표를 두고 있습니다."]

부동산 초과이익 환수와 관련해선, 서민의 박탈감이 크다며, 정부가 여러 대책을 검토 중이고 국회에도 법안이 제출돼 있다며, 마지막까지 노력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추진했다 철회하며 논란이 됐던 전국민 지원금과 관련해선 선별 지원에 손을 들었습니다.

문 대통령은 재난 지원금에 대한 내각의 판단을 신뢰하며, 그런 방향으로 가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 뉴스 김경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