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22 대통령 선거
‘反文’ 김한길도 합류…김종인 김병준까지 선거조직 틀 완성
입력 2021.11.21 (21:12) 수정 2021.11.22 (13:0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는 여러 논의 끝에 선거 조직의 틀을 매듭지었습니다.

그동안 언급됐던 김종인, 김병준, 김한길 3명 모두가 주축으로 참여하기로 했습니다.

이어서 박민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윤석열 후보는 김한길 전 민주당 대표를 직접 찾아가는 예우를 갖춰 인선 사실을 발표했습니다.

대표적인 반(反)문재인 인사 영입을 통해서, 정권교체를 원해도, 윤석열 후보 지지는 주저하는 이들의 마음을 얻기 위한 선택입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후보 : "중도와 합리적 진보, 이분들이 모두 함께 할 수 있는 그런 플랫폼을 또 마련해서 정권교체에 동참하시기로 (하셨습니다)."]

[김한길/前 민주당 대표 : "'정권 교체'야말로 우리 시대의 시대정신입니다. 새 시대를 여는 데에 저도 힘을 보태겠습니다."]

김한길 전 대표는 선대위와는 별도의 '새시대준비위원회'를 맡습니다.

선거 총지휘는 김종인, 그 아래 상임선대위원장은 김병준, 이준석으로 우선 정해졌습니다.

김병준 전 위원장에겐 계층과 지역간 격차를 해소하는 아이디어를 기대한다고, 윤 후보 측 관계자는 설명했습니다.

선거 조직의 큰 틀은 완성됐지만, 김종인, 김한길, 김병준 세 사람의 정치적 개성이 뚜렷해 이를 조율하는 건 윤석열 후보의 과제가 됐습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후보 : "김종인 위원장님이나 김한길 위원장과 또 김병준 위원장님이나 가까우신 거로 제가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얼마든지 소통도 하고 그런 관계로 알고 있습니다."]

윤 후보와 경선에서 경쟁했던 홍준표 의원은 오늘 인선 내용에 대해 '잡탕밥'이라고 비판했습니다.

KBS 뉴스 박민철입니다.

촬영기자:노동수/영상편집:한찬의
  • ‘反文’ 김한길도 합류…김종인 김병준까지 선거조직 틀 완성
    • 입력 2021-11-21 21:12:30
    • 수정2021-11-22 13:02:46
    뉴스 9
[앵커]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는 여러 논의 끝에 선거 조직의 틀을 매듭지었습니다.

그동안 언급됐던 김종인, 김병준, 김한길 3명 모두가 주축으로 참여하기로 했습니다.

이어서 박민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윤석열 후보는 김한길 전 민주당 대표를 직접 찾아가는 예우를 갖춰 인선 사실을 발표했습니다.

대표적인 반(反)문재인 인사 영입을 통해서, 정권교체를 원해도, 윤석열 후보 지지는 주저하는 이들의 마음을 얻기 위한 선택입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후보 : "중도와 합리적 진보, 이분들이 모두 함께 할 수 있는 그런 플랫폼을 또 마련해서 정권교체에 동참하시기로 (하셨습니다)."]

[김한길/前 민주당 대표 : "'정권 교체'야말로 우리 시대의 시대정신입니다. 새 시대를 여는 데에 저도 힘을 보태겠습니다."]

김한길 전 대표는 선대위와는 별도의 '새시대준비위원회'를 맡습니다.

선거 총지휘는 김종인, 그 아래 상임선대위원장은 김병준, 이준석으로 우선 정해졌습니다.

김병준 전 위원장에겐 계층과 지역간 격차를 해소하는 아이디어를 기대한다고, 윤 후보 측 관계자는 설명했습니다.

선거 조직의 큰 틀은 완성됐지만, 김종인, 김한길, 김병준 세 사람의 정치적 개성이 뚜렷해 이를 조율하는 건 윤석열 후보의 과제가 됐습니다.

[윤석열/국민의힘 대선 후보 : "김종인 위원장님이나 김한길 위원장과 또 김병준 위원장님이나 가까우신 거로 제가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얼마든지 소통도 하고 그런 관계로 알고 있습니다."]

윤 후보와 경선에서 경쟁했던 홍준표 의원은 오늘 인선 내용에 대해 '잡탕밥'이라고 비판했습니다.

KBS 뉴스 박민철입니다.

촬영기자:노동수/영상편집:한찬의
2022 대통령 선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