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경찰 “차량 돌진 30대, 가정폭력 후 도주중 범행”
입력 2021.11.23 (12:34) 수정 2021.11.23 (13:04)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미국에서 크리스마스 기념 행렬을 향해 차량이 돌진하면서 수십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30대 남성을 체포해 조사중인 데, 테러 관련성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보도에 김기현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미국 중부 위스콘신 주,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진행 중이던 거리 행렬을 향해 차량이 돌진했습니다.

흥겨웠던 축제가 순식간에 참사 현장으로 돌변한 순간이었습니다.

[안젤리토 테노리오/목격자 : "퍼레이드 참가자들은 물론 관람객들의 커다란 비명과 울음소리를 들었습니다. 끔찍한 순간이었고 지극히 혼란스러웠습니다."]

현재까지 사망자는 5명, 48명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피해자들 중에는 어린이가 상당수 포함됐으며 일부는 위중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에이미 드렌델/미 위스콘신 어린이 병원 응급 센터 국장 : "어린이 응급센터로 3살부터 16살까지 18명이 실려왔는 데, 친척 관계인 세 가족도 포함됐습니다."]

경찰은 사건 직후 현장 인근에서 39살 대럴 브룩스 주니어를 체포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일단, 테러 관련성은 나오지 않았고 범행 직전 용의자와 관련된 흉기 동반 가정폭력 신고가 있었다는 게 경찰 설명입니다.

[댄 톰슨/미 위스콘신 주 와우케샤 경찰서장 : "현장 인근에서 경찰이 체포한 용의자의 단독 범행이 유력합니다. 이번 사건과 테러가 연관된 증거는 없었습니다."]

브룩스는 앞서 자신의 자녀와 관련된 다툼으로 기소됐다가 보석금 천 달러를 내고 풀려난 상태라고 현지 언론들은 보도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국 내 주요 도시들은 추수감사절 전후에 벌어질 대규모 거리 행진의 안전한 개최를 위한 추가 대응책 마련에 고심하는 모습입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촬영기자:오범석/영상편집:김철
  • 미 경찰 “차량 돌진 30대, 가정폭력 후 도주중 범행”
    • 입력 2021-11-23 12:34:40
    • 수정2021-11-23 13:04:34
    뉴스 12
[앵커]

미국에서 크리스마스 기념 행렬을 향해 차량이 돌진하면서 수십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경찰은 현장에서 30대 남성을 체포해 조사중인 데, 테러 관련성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보도에 김기현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미국 중부 위스콘신 주,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진행 중이던 거리 행렬을 향해 차량이 돌진했습니다.

흥겨웠던 축제가 순식간에 참사 현장으로 돌변한 순간이었습니다.

[안젤리토 테노리오/목격자 : "퍼레이드 참가자들은 물론 관람객들의 커다란 비명과 울음소리를 들었습니다. 끔찍한 순간이었고 지극히 혼란스러웠습니다."]

현재까지 사망자는 5명, 48명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피해자들 중에는 어린이가 상당수 포함됐으며 일부는 위중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에이미 드렌델/미 위스콘신 어린이 병원 응급 센터 국장 : "어린이 응급센터로 3살부터 16살까지 18명이 실려왔는 데, 친척 관계인 세 가족도 포함됐습니다."]

경찰은 사건 직후 현장 인근에서 39살 대럴 브룩스 주니어를 체포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일단, 테러 관련성은 나오지 않았고 범행 직전 용의자와 관련된 흉기 동반 가정폭력 신고가 있었다는 게 경찰 설명입니다.

[댄 톰슨/미 위스콘신 주 와우케샤 경찰서장 : "현장 인근에서 경찰이 체포한 용의자의 단독 범행이 유력합니다. 이번 사건과 테러가 연관된 증거는 없었습니다."]

브룩스는 앞서 자신의 자녀와 관련된 다툼으로 기소됐다가 보석금 천 달러를 내고 풀려난 상태라고 현지 언론들은 보도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미국 내 주요 도시들은 추수감사절 전후에 벌어질 대규모 거리 행진의 안전한 개최를 위한 추가 대응책 마련에 고심하는 모습입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김기현입니다.

촬영기자:오범석/영상편집:김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