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차상철 “학교 비정규직 차별 해소·처우 개선”
입력 2021.11.23 (19:15) 수정 2021.11.23 (19:32)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북교육감 출마 선언을 한 차상철 완산학원 이사장이 비정규직 차별 해소와 처우 개선을 제시했습니다.

차 이사장은 전국 시도교육청 집단 교섭에서 학교 비정규직의 임금 체계를 정규직의 80퍼센트 이상으로 확립하고, 명절 휴가비와 급식비 등 동일한 복리후생 수당을 지급할 수 있도록 강력히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전북교육청에 비정규직 업무를 통합하는 노동 정책 총괄 부서를 신설하고 교육감 직속 학생인권교육원도 확대 개편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차상철 “학교 비정규직 차별 해소·처우 개선”
    • 입력 2021-11-23 19:15:58
    • 수정2021-11-23 19:32:29
    뉴스7(전주)
전북교육감 출마 선언을 한 차상철 완산학원 이사장이 비정규직 차별 해소와 처우 개선을 제시했습니다.

차 이사장은 전국 시도교육청 집단 교섭에서 학교 비정규직의 임금 체계를 정규직의 80퍼센트 이상으로 확립하고, 명절 휴가비와 급식비 등 동일한 복리후생 수당을 지급할 수 있도록 강력히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전북교육청에 비정규직 업무를 통합하는 노동 정책 총괄 부서를 신설하고 교육감 직속 학생인권교육원도 확대 개편하겠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