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또 사망…진상 규명·배상”
입력 2021.11.23 (19:38) 수정 2021.11.23 (19:40)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가습기 살균제 피해단체는 그제 피해자 한 명이 더 숨졌다며, 진상 규명과 가해 기업 처벌, 피해 배상과 보상 등을 정부에 촉구했습니다.

가습기 살균제 참사 10주기 비상행동은 오늘, 서울시 서린동 SK 본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997년부터 15년간 ‘옥시싹싹 가습기 살균제’를 사용하다 뇌경색과 폐 섬유화 등으로 고통받아오던 김응익 씨가 지난 21일 숨졌는데, 가해 기업이나 정부에서 배상과 보상을 전혀 받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 “가습기살균제 피해자 또 사망…진상 규명·배상”
    • 입력 2021-11-23 19:38:20
    • 수정2021-11-23 19:40:42
    뉴스 7
가습기 살균제 피해단체는 그제 피해자 한 명이 더 숨졌다며, 진상 규명과 가해 기업 처벌, 피해 배상과 보상 등을 정부에 촉구했습니다.

가습기 살균제 참사 10주기 비상행동은 오늘, 서울시 서린동 SK 본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997년부터 15년간 ‘옥시싹싹 가습기 살균제’를 사용하다 뇌경색과 폐 섬유화 등으로 고통받아오던 김응익 씨가 지난 21일 숨졌는데, 가해 기업이나 정부에서 배상과 보상을 전혀 받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