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22 대통령 선거
안철수, 심상정의 ‘제3지대 공조’에 화답…“만나서 대화하자”
입력 2021.11.24 (11:04) 수정 2021.11.24 (11:04) 정치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만나서 허심탄회하게 대화하자”면서 정의당 심상정 후보의 이른바 ‘제3지대 공조’ 제안에 긍정적으로 답했습니다.

안 후보는 오늘(24일) 자신의 SNS에서 “‘쌍특검’ 법안 논의와 기득권 양당제의 문제점에 화답해 주신 심상정 후보께 감사드린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안 후보는 우선 ‘대장동 의혹’과 ‘고발 사주 의혹’ 관련 ‘쌍특검’을 추진하고, 국민의당과 정의당이 역할을 하자는 제안에 심 후보가 화답했다며, “거대 양당의 낡은 정치로부터 나라를 바로 세우자는 충정에 감사하다”고 했습니다.

안철수 후보는 “국민의당과 정의당이 추구하는 각자의 철학과 가치 지향은 다를 수 있지만, 진실은 정파와 이념을 초월하는 것”이라며 “만나서 대화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국민의 행복과 국가의 이익을 위한 정책이라면 공조하지 못할 이유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심상정 후보는 22일 “안철수 후보, 김동연 후보 등은 모두 ‘기득권 양당 정치의 틀을 깨고 시대교체로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뜨겁게 환영한다”면서 “빠른 시일 안에 조건 없이 만나 양당 체제 종식을 위한 연대를 포함해, 현안 관련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자”고 제안했습니다.

이같은 ‘제3지대 공조’ 구상은 안철수·김동연 후보뿐만 아니라, 소수 정당과 시민사회 등까지 ‘양당 체제’ 종식을 위해 협력하자는 것으로, “(제3지대) 단일화는 앞선 이야기”라고 심 후보는 선을 그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회사진기자단]
  • 안철수, 심상정의 ‘제3지대 공조’에 화답…“만나서 대화하자”
    • 입력 2021-11-24 11:04:35
    • 수정2021-11-24 11:04:44
    정치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만나서 허심탄회하게 대화하자”면서 정의당 심상정 후보의 이른바 ‘제3지대 공조’ 제안에 긍정적으로 답했습니다.

안 후보는 오늘(24일) 자신의 SNS에서 “‘쌍특검’ 법안 논의와 기득권 양당제의 문제점에 화답해 주신 심상정 후보께 감사드린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안 후보는 우선 ‘대장동 의혹’과 ‘고발 사주 의혹’ 관련 ‘쌍특검’을 추진하고, 국민의당과 정의당이 역할을 하자는 제안에 심 후보가 화답했다며, “거대 양당의 낡은 정치로부터 나라를 바로 세우자는 충정에 감사하다”고 했습니다.

안철수 후보는 “국민의당과 정의당이 추구하는 각자의 철학과 가치 지향은 다를 수 있지만, 진실은 정파와 이념을 초월하는 것”이라며 “만나서 대화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국민의 행복과 국가의 이익을 위한 정책이라면 공조하지 못할 이유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심상정 후보는 22일 “안철수 후보, 김동연 후보 등은 모두 ‘기득권 양당 정치의 틀을 깨고 시대교체로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뜨겁게 환영한다”면서 “빠른 시일 안에 조건 없이 만나 양당 체제 종식을 위한 연대를 포함해, 현안 관련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자”고 제안했습니다.

이같은 ‘제3지대 공조’ 구상은 안철수·김동연 후보뿐만 아니라, 소수 정당과 시민사회 등까지 ‘양당 체제’ 종식을 위해 협력하자는 것으로, “(제3지대) 단일화는 앞선 이야기”라고 심 후보는 선을 그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회사진기자단]
2022 대통령 선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